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정치/사회

'스토킹 경고' 받은 날 또 연인 집 찾아간 40대 실형

ㅇㅅㅎ04
LEVEL40
출석 : 91일
Exp. 94%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춘천=연합뉴스) 강태현 기자 = 경찰로부터 스토킹 경고장을 받고도 같은 날 연인의 집에 찾아가는 등 반복적으로 스토킹을 일삼은 40대가 실형을 선고받았다.


춘천지법 형사2부(김성래 부장판사)는 공무집행방해, 스토킹 처벌법 위반, 주거침입, 폭행 혐의로 기소된 A(48)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하고, 40시간의 스토킹 치료프로그램 이수를 명령했다고 30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9월 법원으로부터 연인 B(40)씨에게 접근하지 말라는 임시 조치 명령을 받고도 집까지 찾아가고, 지난 3월 경찰로부터 B씨 집 퇴거 조치를 당하면서 스토킹 범죄 경고장을 받았음에도 같은 날 B씨가 없는 틈을 타 또다시 집 안까지 들어가는 등 반복적으로 스토킹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그는 아동·청소년 강제추행죄로 위치추적 전자장치 부착 명령이 집행 중임에도 술을 마시는 등 준수사항을 위반하고, 음주 측정을 요구하는 춘천보호관찰소 공무원의 팔을 때리는 등 공무집행을 방해한 혐의도 받는다.

A씨는 B씨 집에 찾아간 자신을 신고하려고 했다는 이유로 B씨 휴대전화를 집어던져 81만5천원의 수리비가 들도록 망가뜨린 사실도 공소장에 포함됐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여러 차례 형사처벌을 받은 전력이 있음에도 누범 기간 중 각 범행을 저질렀고 최근 전자장치부착법 위반으로 벌금형 선처를 받았음에도 두 달 만에 준수사항을 위반했다"며 "술에 취해 반복적으로 범행을 저지르는 점, 피해자와 합의한 점 등을 종합해 형을 정했다"고 판시했다.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정치 게시물 허용 안내LuckyMan10-2836341
"차량 돌진 땐 가로수 뒤로"…국정원 테러대응요령 배포yang12007-12012
정부, 일본 방위백서 ‘독도는 일본땅’ 억지주장에 “즉각 철회” 촉구…일본 인사 초치yang12007-12012
尹대통령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특별재난지역 선포 검토"yang12007-12014
'형 부부 재판 출석' 박수홍 "1심 일부 무죄 너무 부당…엄벌 원해"ㅇㅅㅎ0407-11017
"핏줄이 남보다 못해"… '구하라·박수홍 변호사'가 말하는 가족의 의미는ㅇㅅㅎ0407-11015
모두 잠든 밤, 200년 만에 ‘극한 폭우’ 덮쳤다ㅇㅅㅎ0407-11016
폭우에 차 침수되자 밖으로 나온 여성 운전자…급류에 휩쓸려 실종yang12007-09015
국힘 "김영란법 식사비 5만원, 농축수산물 30만원 상향 제안"yang12007-09016
이재명, 내일 대표 출마 선언…"대한민국 비전 제시"yang12007-09017
‘총파업 선언’ 삼성전자 노조, 내일부터 사흘간 파업ㅇㅅㅎ0407-08019
"매번 죄송해요" 택배기사 불러세운 2층 부부의 감동 선물ㅇㅅㅎ0407-08015
건국대 의대 등 12곳, 8일부터 재외국민 전형ㅇㅅㅎ0407-08016
은행 파산 vmffotl148807-07019
주요 국가 생산 vmffotl148807-07017
반도체 동향 vmffotl148807-07020
한 달 전 전셋집 보고 간 뒤…몰래 집 들어간 30대 '비극적 결말'yang12007-05020
탄핵 검사, '분변 루머' 이성윤 등 명예훼손으로 고소yang12007-05021
尹 탄핵 반대 청원 등장, 110만 넘긴 찬성 청원에 도전장…4년 전 판박이?yang12007-05019
의사들이 돌아왔다, 공공병원의 기적ㅇㅅㅎ0407-04021
속옷 입에 물린 채…평범한 회사원이 여성 성폭행, 연쇄 살인ㅇㅅㅎ0407-04021
"결혼 6일 만에 도망가 유흥업소서 일하는 '베트남 아내', 공개수배 한다"ㅇㅅㅎ0407-04021
부산시 기후테크 기업 금융비용 전액 지원yang12007-02031
'목발 경품 논란' 정봉주 "尹 탄핵해 정권 끝장내겠다" 최고위원 출마yang12007-02031
한동훈 후원금 1억7천여만원…"8분 50초 만에 한도 채워"yang12007-02024
‘용변 실수’ 자녀 발로 차고 아내도 때린 가장…판사도 “정상아냐”ㅇㅅㅎ0407-01021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