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정치/사회

소방관 꿈꾼 대학생·40대 가장, 9명 살리고 영면

ㅇㅅㅎ04
LEVEL29
출석 : 59일
Exp. 51%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뇌사 판정을 받은 대학생과 40대 가장이 9명에게 장기를 기증하고 영면했습니다.


15일 한국장기조직기증원과 전남대병원에 따르면 19살 강진식 군은 지난달 19일 킥보드를 타다가 넘어져 외상성 경막하 출혈로 전남대병원 응급실에서 치료 받았지만, 다음 날 뇌사 판정을 받았습니다.

가족 동의로 강진식 군은 환자 5명에게 심장, 좌우 신장, 간장, 폐장 등을 기증하고 사망했습니다.

강진식 군은 호남대학교 소방행정학과 1학년으로 재학 중이었으며 졸업 후 소방관이 되는 게 꿈이었습니다.

강진식 군의 아버지는 "주변에 베풀기를 좋아하던 아들이다 보니 다른 사람 살리는 일인 장기 기증도 찬성했을 것이라 생각해 가족 모두 동의했다"며 "이식 받은 분들이 모두 건강하게 잘 살았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습니다.

43살 김경모 씨는 지난달 17일 잠을 자다 발생한 뇌내출혈로 전남대병원 응급실로 이송됐지만 이틀 뒤 뇌사 판정을 받았습니다.

김 씨는 환자 4명에게 간장, 신장, 심장, 폐장 등을 기증하고 숨졌습니다.

김 씨는 배송 기사 일을 하며 어머니와 8살 아들을 부양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김 씨의 누나는 "홀로 아들을 키우며 열심히 살던 동생이었는데 황망하다"며 "조카가 '아빠는 천국에 갔다'고 알고 있는데, 새 생명을 주고 떠난 만큼 좋은 곳에서 행복하게 살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윤혜주 디지털뉴스 기자/[email protected]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정치 게시물 허용 안내LuckyMan10-2836302
미국의 대출 금리 비중 vmffotl148805-2608
4대 은행 순이자마진 vmffotl148805-2608
은행 대출 비중 vmffotl148805-2608
공권력이 이렇게 약해서야…경찰 폭행하고 소변본 상습범 '집유'tidskfknara05-2509
'남태현과 마약' 서민재, 신학대학원 입학…"열심히 살 것" 깜짝 근황tidskfknara05-2508
국민의힘, 野 '채상병특검법' 집회에 "죽음을 정치에 이용, 떼쓰기 정치"tidskfknara05-2509
“시간당 1만원 이모님이 날 살렸네”…정부 인증도 받아 부모들 ‘엄지척’ㅇㅅㅎ0405-23011
강형욱 갑질 의혹 노동부 움직인다 “직권조사 검토, 자료 요구”ㅇㅅㅎ0405-23011
"만취는 아니"라더니…김호중, CCTV 보니 '비틀대며 차 탑승'ㅇㅅㅎ0405-23012
김진표 "개헌·선거제도 결실 못 봐 아쉬워‥22대 국회서 성과 내야"yang12005-22011
'직구 논란'에 당정대 정책협의회 신설…매주 1회 정례화yang12005-22015
尹, 채상병 특검법 거부권 행사…여야 격렬 대치yang12005-22014
"환자는 두렵다…의정갈등 양보해달라" 호소한 폐암환우회장 별세ㅇㅅㅎ0405-20014
버닝썬 '승리·정준영' 경찰 유착…故 구하라가 밝혔다ㅇㅅㅎ0405-20013
‘음주는 했지만 공연은 하겠다’는 김호중…‘출국금지’ㅇㅅㅎ0405-20013
“머리띠 부러뜨려 죄송해요”…무인사진관 아이 90도 꾸벅tidskfknara05-18017
목줄 없는 개, 일가족 습격… 신고했더니 “증거 있냐”tidskfknara05-18017
동해로 미사일 쏜 북 “유도체계 개발 위한 시험사격”tidskfknara05-18019
이번엔 배달기사, 현금 600만원 든 지갑 주워 그대로 돌려줬다ㅇㅅㅎ0405-17026
아내가 동료와 바람나자 상간남 차에 '위치추적기' 단 남편 그 후ㅇㅅㅎ0405-17024
‘의대 증원 갈등’…법원, 정부 손 들어주면서 대학들, 증원 학칙개정 속도↑ㅇㅅㅎ0405-17024
강원도, 지역특색 살린 ‘맞춤형 일자리 사업’ 추진tidskfknara05-15022
尹 “개혁은 적 만드는 일… 기득권 빼앗기는 쪽서 정권 퇴진운동”tidskfknara05-15021
민주 "尹 대통령, 부처님 가르침 되새겨 반목·갈등 정치 탈피하길"tidskfknara05-15064
'가습기만큼 고요한' 비행체…내년 말 서울 상공에 뜬다yang12005-14026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