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정치/사회

종신보험 등 중도해지할 때 돌려받는 돈 많아진다…보험사 몫은 축소

달달복숭아
LEVEL48
출석 : 58일
Exp. 11%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금융위 '보험상품 사업비 개선방안' 공청회
보험계약 갱신시 보험료 인하도 추진
보장성보험을 중도 해지할 때 고객이 돌려받는 환급금이 늘어난다. 보험계약을 갱신·재가입하는 경우 보험료는 최초계약보다 인하된다. 금융위원회와 보험연구원은 16일 ‘보험상품 사업비 및 모집수수료 개선방안’ 공청회를 열고 이러한 내용의 개선안을 발표했다.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사진 금융위원회]
그동안 종신보험 같은 보장성보험은 가입한 지 1년 만에 해지하면 환급금이 아예 없었다. 가입 뒤 7년 이내에 해약할 때 보험사가 떼어가는 해약공제액이 너무 컸기 때문이다. 지금은 가입자가 내는 순보험료(실제 보험료에서 사업비를 뺀 금액)가 연간 200만원이면 저축성보험은 120만원을, 보장성보험은 255만원을 해약공제액으로 떼는 구조다(표준해약공제액 기준). 

그런데도 설계사들은 보장성보험 가입을 더 권한다. 설계사에 돌아오는 모집수수료가 많기 때문이다. 저축성보험에 가입해도 되는 고객에게도 종신보험 같은 보장성보험을 권하기도 한다. 보장성보험에 가입한 소비자들의 해약환급금에 대한 불만이 속출하는 이유다. 
보험연구원 '보험상품 사업비 및 모집수수료 개선' 보고서. [자료: 금융위원회]

보험연구원은 보장성보험의 해약공제액을 지금보다 18~34% 줄여서 중도해지 환급금을 늘리는 개선안 두 가지를 마련했다. 이에 따르면 순보험료가 연간 200만원인 보장성보험의 해약공제액은 지금의 255만원에서 210만원(개선안1) 또는 170만원(개선안2)으로 줄어든다. 개선안2가 적용된다면 보장성보험에 가입한 지 1년 만에 해지해도 환급금이 일부 발생한다. 

하주식 금융위 보험과장은 “그동안 (보장성보험) 소비자들로부터 ‘왜 (보험료 일부를 쌓아둔) 적립금이 있었는데 중도에 해지하니까 환급금이 하나도 없느냐’는 불만이 많았다”며 “과도한 해약공제액을 개선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보험을 갱신·재가입하는 경우 보험료를 인하하는 방안도 마련된다. 보험연구원은 기존 고객이 갱신·재가입하는 경우엔 사업비를 인하하는 개선안을 내놨다. 사업비란 보험회사가 보험 영업에 쓰는 돈인데, 갱신·재가입 고객은 영업에 들이는 비용이 최초계약에 비해 적기 때문이다. 사업비가 줄어들면 그만큼 고객이 내는 보험료가 인하되는 효과가 있다. 

보험연구원 '보험상품 사업비 및 모집수수료 개선' 보고서. [자료: 금융위원회]
금융위는 이날 공청회 내용을 반영해 보험업 감독규정을 개정한다는 계획이다. 단, 해약공제액·사업비 구조가 달라지면 보험설계사의 보험판매 실무에도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한꺼번에 적용하기보다는 하반기부터 순차적으로 개선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애란 기자 aeyani@joongang.co.kr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정치 게시물 허용 안내LuckyMan10-2832548
청연, '청년리더십프로그램' 개최…"문제인식·대안 제시할 줄 알아야"풍뎅풍뎅07-18150
최종구 금융위원장 사의 표명…"내각 개편 앞서 사의 전달"풍뎅풍뎅07-18038
[TF초점] '막말' 논란에 '더 강하게' 나오는 한국당… 왜? [1]풍뎅풍뎅07-18042
권용원 금투협회장 "증권거래세 인하 한 달…세제개편 지속 추진"풍뎅풍뎅07-18039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親환경 넘어 '必환경 시대' 보조 맞춘다풍뎅풍뎅07-18042
[TF포토] 고 정두언 전 의원 조문 마친 이주영 국회 부의장풍뎅풍뎅07-17058
[TF IPO] 코윈테크 "2차전지 스마트팩토리 선도 기업 목표"풍뎅풍뎅07-17054
[TF포토] 고 정두언 전 의원 빈소 조문하는 나경원 원내대표풍뎅풍뎅07-17051
[TF포토] 고 정두언 전 의원 빈소 찾은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장풍뎅풍뎅07-17053
"불매 오래 안갈 것" 기름 끼얹었던 유니클로, 결국 사과…"표현 부족했다"풍뎅풍뎅07-17057
'예술이 된 그림책' 태성문화재단, 19일부터 'ART in the BOOK' 전시풍뎅풍뎅07-16168
'인보사 사태' 이웅열 이어 이우석 코오롱생명과학 대표 자택 가압류풍뎅풍뎅07-16159
[TF시황] 코스피, 외인 매수세에 2090선 회복풍뎅풍뎅07-16158
文대통령, 윤석열 검찰총장 임명 강행…野 "협치 무시"풍뎅풍뎅07-16157
할리스 등 4개 업체 텀블러서 다량 '납' 검출…업체 회수 조치풍뎅풍뎅07-16157
두산인프라코어, 올 상반기 중동 시장점유율 13.4%…전년대비 2배 ↑ [1]풍뎅풍뎅07-15181
文대통령 "日, 우리 정부에 중대한 도전…경제 더 큰 피해 갈 것"풍뎅풍뎅07-15167
전경련 "日 정부, 수출규제 방침 철회해야"…목소리 내는 경제단체풍뎅풍뎅07-15173
이강덕 포항시장 "지진 피해지역 정부차원 지원 절실"풍뎅풍뎅07-15164
롯데케미칼-GS에너지 '동맹'…'롯데GS화학' 합작사 하반기 설립풍뎅풍뎅07-15165
'소환 불응' 한국당에…이낙연 "정치 불신 부채질"freeotl07-13148
한·일 실무협의…'수출규제' 해법 찾을까?freeotl07-13146
김혜수 모친 '13억대 거액 채무' 논란freeotl07-13147
강지환 '성폭행 혐의' 입건…과거 인터뷰엔freeotl07-13144
청년이 본 정치...일본을 어찌 하오리까~freeotl07-13149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