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감동

1t 화물 트럭이 경사로에서 미끄러지는 걸 목격한 고등학생 2명이 1초의 고민도 없이 몸으로 차를 떠받쳤고, 이후 일어난 일을 보니 감동적이라 눈물 왈칵 난다

yang120
LEVEL88
출석 : 237일
Exp. 30%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한 주택가 경사로에 주차돼 있던 1t 트럭이 서서히 미끄러지기 시작했다. 이를 목격하고 고민도 없이 달려가 몸으로 트럭을 떠받친 건 다름 아닌 고등학생 2명이었다.


4일 조선일보 단독 보도에 따르면, 지난 1일 오후 9시 11분 서울 관악구 봉천동 주택가의 급경사 골목에 주차돼 있던 1t 화물 트럭이 서서히 미끄러지기 시작했다.

이 광경을 목격한 당곡고등학교 재학생 김윤서(17)양과 김연준(17)군은 곧바로 달려가 정면에서 트럭을 떠받치기 시작했다. 학생들은 두 명의 힘으로 트럭을 막기 역부족이라 느꼈는지 큰 소리로 "차가 내려오고 있다. 도와달라"고 외쳤다.

이 소리를 들은 20대 여성 두 명이 재빨리 합세했다. 이어 지나가던 60대 남성 한 명도 트럭을 떠받쳤다. 이후 60대 남성은 차 문이 열려있는 것을 확인하고 사이드 브레이크를 잠갔다. 김윤서양은 이 틈을 타 119에 재빨리 신고했다.


사이드 브레이크를 잠갔음에도 트럭은 계속 움직였다. 수동 기어 연식이 오래된 차량인 데다 경사도 너무 가팔랐기 때문인데. 


60대 남성은 '안 되겠다' 싶었는지 자신의 딸에게 전화를 걸어 "남자 친구랑 같이 빨리 와"라고 외쳤다. 1분도 안 돼서 이 남성의 30대 딸과 남자 친구가 나타나 함께 트럭을 붙잡았다.

트럭을 온몸으로 막아선 7명의 시민은 "트럭이 더 내려오면 큰일이다", "119가 곧 올 테니 조금만 참자"며 서로를 격려하기도 했다.


20분 뒤 현장에 소방 차량이 도착했고, 비로소 트럭은 멈춰 섰다.


봉천119안전센터 관계자는 "도로 경사면이 35도가 넘을 정도로 상당히 가파른 곳이라 낡은 트럭이 밀렸던 것 같다"며 "시민들이 아니었다면 대형 참사가 났을 것"이라고 말했다. 

처음 트럭을 막아선 김윤서양과 김연준군은 소방관들에게 "큰일을 막아야겠다는 생각밖에 없었다"며 "이만 집에 가보겠습니다"라고 인사하고 안전히 집으로 돌아갔다.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BBQ, 국가유공자들에 치킨 100마리 기부ㅇㅅㅎ0406-16025
"부 대물림 않겠다" 515억 기부…정문술 전 미래산업 회장 별세ㅇㅅㅎ0406-16025
그 가수에 그 팬?…임영웅 생일 맞아 릴레이 기부 나선 팬클럽ㅇㅅㅎ0406-16020
화재 현장 강아지 심폐소생술…베테랑 소방관 '감동'yang12006-14045
영상통화로 심정지 환자 살린 소방관yang12006-14046
급류에 몸 던지고 절벽에도 올라가는 소방관yang12006-14044
이천 농촌마을지원센터, ‘우리家치’ 집수리 재능기부 ‘감동’ㅇㅅㅎ0406-13043
사고 당한 주인 구하려 6㎞ 달린 반려견 '감동'ㅇㅅㅎ0406-13052
美 유치원 교사, 아픈 제자 위해 간 기증…"간 같이 쓸래?"ㅇㅅㅎ0406-13050
1t 화물 트럭이 경사로에서 미끄러지는 걸 목격한 고등학생 2명이 1초의 고민도 없이 몸으로 차를 떠받쳤..yang12006-11043
“안전하게 지켜주셔서 감사합니다” 소방서에 날아든 아이들 편지 ‘감동’yang12006-11042
"다시 만나"…아이유, 쿠알라룸푸르서 역조공 선물 '감동'yang12006-11047
"이웃 덕에 취직하고 탈수급"…익명 기부자의 사연 '감동'tidskfknara06-08061
“오빠 살려주고 조용히 현장 떠났다”…장례식장서 생명구한 女공무원 ‘감동’tidskfknara06-08056
왼쪽 머리뼈 없어도 밝은 미소 "더 안 다쳐서 감사하죠"tidskfknara06-08064
“여기도 성심당 효과?” 대전고향사랑기부금 가파른 증가세 이유 있었네ㅇㅅㅎ0406-07093
쏟아지는 명곡에 귀호강 힐링…끝없는 ‘한일톱텐쇼’ 감동ㅇㅅㅎ0406-07078
손흥민 "저를 토트넘 전설이라 부르지 마세요" 깜짝 발언→정신력 진짜 대단하네! 감동적 헌신 이유 밝혔..ㅇㅅㅎ0406-07069
길고양이 ‘모루’ ‘줄냥이’의 감동적 생환기…광주대, 서영대 품에 안겨 평온한 삶yang12006-05080
"우울증 호전돼, 너무 감사"…유병재, 팬 DM에 감동 눈물yang12006-05081
“천사 아가씨, 꽃길만 걸어요”…‘10㎏ 쌀’ 선뜻 들어준 공무원에 노부부 ‘감동’yang12006-05082
박병대 송월타올 대표, 양산부산대병원에 1억 기부ㅇㅅㅎ0406-04077
민희진 "돈 벌려고 뉴진스 뺑뺑이? 대학축제 수익금 전액 기부"ㅇㅅㅎ0406-04086
정인화 광양시장, ‘감동데이’ 열고 시민 목소리에 답하다ㅇㅅㅎ0406-04074
열심히 사셨어요 vmffotl148806-02083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