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감동

“이런 요청은 처음” 뜻밖의 배달 주문서에 카페 사장 감동

ㅇㅅㅎ04
LEVEL29
출석 : 58일
Exp. 18%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음료 배달을 주문한 고객이 요청 사항에 “배달 기사에게 커피를 전해주라”고 적은 사연이 감동을 주고 있다.


서울 강동구에서 카페를 운영하는 A 씨는 지난 12일 인스타그램에 “장사 7년 동안 처음 받아보는 요청 사항”이라며 사연을 소개했다.

A 씨는 “하…진짜 고객들 감당 안 될 때가 많다. 대체 이런 요청은 어떻게생각하는 걸까??”라는 말로 운을 뗐다. 

 

이어 “진짜 천사가 아닐까 싶다”라며 반전 결과를 공개했다.


공개한 주문서 요청 사항에는 “리뷰 행사 아이스 아메리카노는 배달 기사님께 전해주세요”라고 적혀있다. 

 

감동한 A 씨는 “이런 분들께는 서비스가 아깝지 않다”며 음료와 곁들여 먹을 간식을 더 담았다.


이어 도착한 배달 기사에게 “우리 손님이 기사님께 커피 쏜대요”라고 전하자, 기사는 “저한테 왜요? 이거 진짜 제 것 맞나요?”라며 “이런 적은 처음”이라고 감동했다.

A 씨는 “이런 요청을 받으면 울컥하는 마음이 든다. 어디 가서 이런 고객을 만나겠나 싶어서 너무 행복하다. 이런 고객님들 덕분에 오늘도 행복한 장사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네티즌들은 “욕하려고 했다가 뒷얘기 듣고 쏙 들어갔다” “고객분도 멋지고 사장님도 멋지다. 선한 영향력 널리 퍼졌으면 좋겠다”고 응원했다.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덕분에 아버지 장례 잘 치렀어요” 어느 외국인 노동자의 감동 편지ㅇㅅㅎ0405-2209
신한라이프, 고객 감동 서비스 '뭉클'ㅇㅅㅎ0405-22012
김대희, 부친상 때 김준호♥김지민에 감동받은 사연ㅇㅅㅎ0405-2209
[종합] 김명수, 돌아온단 약속 지킨 이유영에 감동…쌍방 구원 관계yang12005-21010
김대희, 부친상 때 김준호-김지민에게 감동받은 사연 공개yang12005-21011
"덕분에 아버지 장례 치렀어요"…외국인 노동자의 감동 편지yang12005-21010
하나금융, 건강 챙기고 환경 지키는 '걸음기부 캠페인' 실시ㅇㅅㅎ0405-20012
‘감동 드라마’ 파리 패럴림픽 D-100…韓, 보치아·사격 등 5개 종목 정조준ㅇㅅㅎ0405-20011
김현만 광양제철소 차장, 포스코대상 상금 2000만 원 기부 '감동'ㅇㅅㅎ0405-20012
감동 드라마 vmffotl148805-19019
감동영화 완벽한 vmffotl148805-19015
감동영화 vmffotl148805-19017
“이런 요청은 처음” 뜻밖의 배달 주문서에 카페 사장 감동yang12005-17025
“머리띠 부러뜨려 죄송”…‘감동’ 두고 간 여학생들yang12005-17128
‘현금 600만원’ 지갑 주운 배달기사, 콜 끊더니…‘국밥 여고생’ 이은 감동yang12005-17119
“200달러 팁 준 손님 찾아요” 美카페 알바의 감동 사연ㅇㅅㅎ0405-15020
'꽃 대신 제가 왔어요' 옷 위에 스티커…스승의날 이색 감동 선물ㅇㅅㅎ0405-15021
“이런 요청은 처음” 뜻밖의 배달 주문서에 카페 사장 감동ㅇㅅㅎ0405-15021
대우건설, 임직원 가족과 점자 촉각 도서 제작해 기부ㅇㅅㅎ0405-13016
문채원, 데뷔 17주년 축하 감동 “마음 잘 읽고 감사히 받을 것”ㅇㅅㅎ0405-13018
시즌1 우승 ‘덕산’...“감동적이고 꿈만 같은 우승”ㅇㅅㅎ0405-13019
억만겹 tjsgh347105-12023
좋아하는사람 tjsgh347105-12019
늦지않아 tjsgh347105-12022
"어떻게 이런 일이" 부모 눈물 쏙 뺐다…육군훈련소 감동의 선물yang12005-10036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