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컴퓨터

ARM-퀄컴 분쟁에 AI PC '먹구름'…애플·엔비디아 반사이익

ㅇㅅㅎ04
LEVEL40
출석 : 91일
Exp. 94%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인공지능(AI) 훈풍을 타고 부활 조짐을 보이던 PC 시장이 ARM과 퀄컴의 기술 분쟁으로 타격을 입을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이에 따라 애플과 엔비디아가 반사이익을 누릴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옵니다.


로이터통신은 현지시간 11일 ARM이 퀄컴 간 기술 라이선스 법적 분쟁이 AI PC 시대 진입을 방해하고 있고, 마이크로소프트(MS)와 협력사의 AI PC 시장 선점의 변수가 됐다고 보도했습니다.

MS는 최근 차세대 AI 기반 '코파일럿+ PC'를 공개하면서 해당 기술이 적용된 협력사 노트북이 이달부터 출시될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20여곳의 협력사가 MS의 AI 서비스를 구동할 수 있는 퀄컴 스냅드래곤X엘리트 프로세서 기반의 노트북 제품을 선보이기로 했습니다.

이를 통해 올해 말까지 퀄컴의 ARM 기반 노트북을 약 100만~200만대 판매해 시장의 약 5%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하지만 ARM과 퀄컴의 소송 결과에 따라 이들 제조사의 노트북 판매가  중단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RM이 승소할 경우 퀄컴 스냅드래곤 X 엘리트를 탑재한 AI PC 노트북 출하가 제한될 가능성이 크기 때문입니다.

ARM은 퀄컴의 스마트폰과 PC용 프로세서 개발에 사용되는 핵심 설계 아키텍처 및 기술을 제공하며 라이선스 수익을 거두는 파트너십 관계를 맺고 있습니다.

그러던 중 2022년 ARM은 퀄컴이 반도체기업 누비아를 인수한 뒤 관련 기술로 자체 프로세서 상용화에 나선 점을 문제삼아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누비아는 ARM 설계 라이선스를 활용해 왔습니다.

ARM 측은 누비아가 별도의 라이선스 사용 계약을 맺었던 만큼, ARM 승인 없이는 누비아 라이선스를 사용할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누비아가 퀄컴에 인수된 뒤에는 라이선스 계약을 다시 맺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ARM 관계자는 “퀄컴은 ARM 라이선스 기반의 누비아 반도체 기술을 활용하며 계약 의무를 위반했다”라며 “이번에 출시되는 AI PC에 해당 기술이 적용됐다”라고 주장했습니다.

ARM이 승소할 경우, 스냅드래곤 X 엘리트 기반 노트북 판매 중단으로 이어지면 전체 PC 제조사 실적에 큰 타격이 될 수 있습니다. 게다가 ARM이 퀄컴 프로세스에 대한 라이선스 비용을 높일 경우, 노트북 제조사들에 원가 부담을 키울 수 있습니다.

또 MS와 협력사들이 AI PC 사업에 차질을 빚는다면, PC 수요 반등이 어려워지거나 애플의 영향력이 더욱 커지는 결과를 낳을 가능성도 있습니다.

로이터는 "ARM과 퀄컴의 소송이 AMD와 엔비디아를 비롯한 경쟁사에 시장 진입 기회를 열어줄 수 있다"라고 지적했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강좌] 화질 안좋은 영상 화질 업하는법 KMP사용 [11]조선나이키03-176214146
[강좌]DAEMON Toolsː설치와 사용방법! [8]GamKo08-2413713971
엘지 울트라 vmffotl148807-1409
엑스노트 vmffotl148807-1408
그램2021 vmffotl148807-14011
머스크가 포기한 오라클 슈퍼컴퓨터, 대신 오픈AI가 사용tidskfknara07-13010
생각만으로 컴퓨터 제어? ‘IT괴짜’ 머스크, 인간 뇌에 칩 이식 재차 추진tidskfknara07-13012
컴퓨터·스마트폰 사용, 손목터널증후군 주의 필요tidskfknara07-13011
"2분기 전 세계 PC 출하량 1.9% 증가…AI PC 주목"ㅇㅅㅎ0407-12014
에이서, 쿠팡서 게이밍 노트북 신제품 '니트로 V 15' 단독 출시ㅇㅅㅎ0407-12015
K스타트업 기술 'LG 노트북'에 탑재…기술·매출 모두 잡는다ㅇㅅㅎ0407-12016
다크플래쉬, DK301M 미니타워 컴퓨터 케이스 출시yang12007-10016
애플, 2분기 PC판매 21% 급증…"PC시장 회복세"yang12007-10015
“정보의 창과 방패, 양자 컴퓨터·암호 만든다”yang12007-10021
삼성전자서비스, 가전·휴대폰·컴퓨터 'AS 만족도' 1위ㅇㅅㅎ0407-09020
머스크, 테슬라·xAI 투트랙 슈퍼컴퓨터로 AI 시장 선점 노린다ㅇㅅㅎ0407-09020
행정고시, 2027년부터 컴퓨터로 본다…변시·입법고시 이어 CBT 도입ㅇㅅㅎ0407-09017
넥슨, 제주 넥슨컴퓨터박물관에 '카페 메이플스토리' 23일 오픈tidskfknara07-06019
인터넷컴퓨터, 서버리스 클라우드 인프라 UTOPIA 출시tidskfknara07-06020
구글 양자컴퓨터, 중국 ‘GPU 인해전술’에 밀렸다tidskfknara07-06019
삼성D 노트북·모니터 패널, 업계 최초로 '팬톤 인증'ㅇㅅㅎ0407-05027
한양대 임창환 교수, 감정 인식 뇌-컴퓨터 인터페이스 개발ㅇㅅㅎ0407-05026
대전시, 양자컴퓨터 소부장 생태계 육성 시동ㅇㅅㅎ0407-05023
한컴 한글·OCR SDK 브리티향 버전 1.0, GS인증 1등급 획득yang12007-03031
[단독] 슈퍼컴퓨터 이긴 AI 예보관, 빅테크 경연장에 한국도 도전yang12007-03027
충북도, 지자체 첫 양자컴퓨터 도입 추진yang12007-03027
LG디스플레이, 업계 최초 노트북용 탠덤 OLED 양산ㅇㅅㅎ0407-02022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