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정치/사회

앞으로 국회 넉 달", 김 "내년 4월 재보궐", 박 "남은 시간 2년

rkddlw963
LEVEL28
출석 : 44일
Exp. 33%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내년 보궐선거가 치러지는 부산에서 더불어민주당 당대표·최고위원 후보자들이 맞붙었다. 1일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 민주당 부산광역시당 정기대의원대회 및 당대표·최고위원 후보 합동연설회에서 당대표 후보 3명이 차례대로 부산지역 당원들 앞에 섰다.

21대 총선에서 압승한 더불어민주당은 사상 초유의 거대 여당이 됐지만, 이날 격돌한 이낙연·김부겸·박주민 후보는 모두 위기와 과제를 말했다.

그러나 이를 극복하기 위해 내세운 시간과 해법은 상당히 달랐다. 이 후보는 '국회 넉 달의 시간과 책임'을, 김 후보는 '내년 보궐선거'를, 박 후보는 '남은 2년 개혁 총력'을 부각했다.

정견 발표는 사전 추첨에 따라 순서는 김부겸, 박주민, 이낙연 후보 순으로 진행됐다. 

먼저 마이크를 잡은 김부겸 후보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정치적 고향인 부산에서 '노무현의 꿈'을 강조하며 전국정당의 꿈을 실현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동시에 민주당의 위기를 언급했다.

그는 "지금 누구나 우리 당의 위기를 말한다"며 "그 위기의 정점은 내년 4월 보궐선거가 아니냐"고 말했다. 김 후보는 "이미 예정된 위기, 최정점에서 당대표를 그만둔다는 것, 저는 이해가 되지 않는다. 태풍이 몰려오는데 선장이 배에서 내리는 것과 무엇이 다르냐"며 대권을 염두에 둔 이낙연 후보를 겨냥했다.

대신 그는 "대권 주자나 후보를 보호하기 위해 자신이 손에 흙을 묻히고 불화살과 돌팔매를 맞겠다"고 약속했다. 김 후보는 "2년 당 대표의 무거운 책임, 반드시 완수하겠다"며 내년 선거 또한 제대로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의 연설 마지막에 등장한 것은 노무현 전 대통령의 발언이었다. "야! 뭘 그리 망설이노? 팍팍 질러라." 과거 노 전 대통령이 대변인인 시절 김부겸 부대변인에게 한 이야기를 전한 그는 "팍팍 지르며 나가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https://news.v.daum.net/v/20200801170300396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정치 게시물 허용 안내LuckyMan10-2833544
올바른 정치는 통합이라고 생각합니다소고기쨔17:2100
어차피 지지율 떨어졌다면 이때 할수있는 개혁은 다 해야합니다(펌)소고기쨔17:2000
공지영 김부선 한편 아니였나요??소고기쨔17:2000
조민 인턴십 허위 논란 속 "2009년 서울대 세미나에서 조국 딸 봤다" 증언소고기쨔17:2000
외국인 국내 주택 구매땐 24% 취득세 중과 추진소고기쨔17:2000
정부, '4대강 실태 조사' TF 구성…'홍수 영향' 따진다기쁘밍08-12019
[취재파일] 최근 3년 비 예보 정확도…일본 73%, 한국 66%기쁘밍08-12041
통합당, 의원 4연임 금지 '정강정책·총선백서' 마무리기쁘밍08-12028
민주, 전대 호남·충청 연설회 취소…김부겸 "납득 어려워"(종합)기쁘밍08-12024
31년 만의 사과…이춘재 8차 사건 담당 형사 "죄송하다"기쁘밍08-12033
'국보법 위반 1호 판사' 이홍구, 새 대법관 후보로 최종 선정김랄라08-10040
문프는 집값을 안정화시킬 수 있을까김랄라08-10048
문재인 대통령, 수보회의 모두발언 전문김랄라08-10072
정무 최재성 민정김종호김랄라08-10052
윤미향, '위안부 기림일' 전시회.."뚜벅뚜벅 가겠다"김랄라08-10041
美정보당국 "중·이란 트럼프 지길 원해..대선 개입 우려rkddlw96308-08063
흑자 기적' 국내 항공사, 日과 비교해도 월등rkddlw96308-08059
호남 물폭탄에 내일 전북 전당대회 합동연설도 취소rkddlw96308-08061
넘치고 잠기고 무너지고..남부지역 폭우 피해 잇따라rkddlw96308-08063
남부지방 물폭탄에 피해 속출rkddlw96308-08071
"사람 있어" 순간 의암댐 수문으로…실종자 5명 수색기쁘밍08-07042
잠수교 수위 11.53m 기록후 서서히 하강…내일도 통제 지속될 듯(종합)기쁘밍08-07044
"나를 대신할 정치인 세대교체"…'원피스 류호정' 환호 물결기쁘밍08-07068
검찰인사위 2시간 만에 종료…고위간부 인사 내일 단행기쁘밍08-07055
수해현장 찾은 문 대통령 "北, 황강댐 방류 알렸으면"기쁘밍08-07047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