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컴퓨터

'챗GPT 열풍' 속 마주한 컴퓨터 노이즈의 정연한 아름다움

또융
BEST1
출석 : 278일
Exp. 4%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대화형 인공지능(AI) 솔루션 챗GPT의 등장은 컴퓨터와 인공지능을 새롭게 바라보는 계기가 되고 있다.

 
예술은 세상의 변화와 궤를 같이 한다. 부정적으로 여겨졌던 컴퓨터의 노이즈를 수집해 확대한 후 캔버스에 옮기는 박종규 작가의 독특한 작업이 새롭게 주목 받고 있다.
 
박종규 작가의 첫 번째 학고재 전시회 ‘시대의 유령과 유령의 시대’가 지난 15일 개막했다.
 

박 작가는 컴퓨터에서 발생하는 노이즈에 주목하여 노이즈를 확대하거나 코드 변환하여 회화로 옮기는 작업을 해왔다. 이번 전시회에서 박 작가는 최근에 제작한 회화, 조각, 영상 총 40점을 학고재 본관과 신관에서 선보인다. 

 

우찬규 학고재 회장은 “아트바젤 홍콩, 광주비엔날레 등 중요한 미술 행사가 진행되는 기간이다”라며 “이 기간에 갤러리를 찾는 외국의 미술인들이 많을 것이다”라며 박종규 작가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쳤다.


박 작가는 컴퓨터의 노이즈는 부정적 가치이지만 확대되어 화면에 옮겨졌을 때 너무나도 정연한 아름다움을 갖추고 있다는 점에 주목했다.
 

노이즈는 많은 이야기를 품고 있다. 박 작가는 “더욱 중요한 것은 컴퓨터에 노이즈가 발생한다는 사실 속에 담겨있는 행간의 의미이다. 아직 휴머니즘이 살아있다는 뜻이다. 컴퓨터가 완전무결해질 때 인간은 로봇이 되었다는 뜻이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했다. 

 

학고재 본관에는 비정형 회화 연작이 새롭게 등장한다. 목재를 CNC커팅으로 깎아서 그 위에 캔버스를 덧입히는 작업 방식을 택했다. 보는 각도에 따라 각기 다른 입체감을 느낄 수 있다.

 
박종규 작가는 프랑스의 대표적 현대미술 운동인 쉬포르 쉬르파스(Support-Surface)를 이끌었던 수장 클로드 비알라의 제자이다. 비알라는 사각형 지지체(캔버스) 없는 회화를 추구한 예술가이다.
 
신관 1층에서는 아름다운 색을 품은 ‘수직적 시간’을 만날 수 있다. 박 작가는 지난해 2월 대구시 중구 동성로에 위치한 스파크 빌딩 전광판에 영상 작품 <수직적 시간>을 상영했다. 어느 날 전광판을 작동시키는 컴퓨터에 노이즈가 발생하여 모래폭풍 장면이 분홍색으로 바뀌었다. 그 장면이 마치 만개한 벚꽃과 진달래를 연상시켰고, 이에 영감을 받아 회화 작업을 했다.
 
신관 지하 1층에서는 ‘시대의 유령과 유령의 시대’를 만날 수 있다. 박 작가는 소리꾼 민정민이 부른 ‘심청가’와 구음의 절창 장면을 영상에 담는다. 작가는 음악의 파장을 시각 이미지로 변환하여 회화 작품으로 전환한다.
 
더불어 박 작가는 ‘나를 찾아서’라는 영상 작품을 전시장 바닥에 투사한다. 두 대의 CCTV에 찍힌 관객은 작게 축소되어 20초 지연되어 움직이는 자신을 발견하게 된다.
 
작가는 진리는 역사의 축적을 통해서 드러나며 나 자신은 미약한 존재라는 사실을 깨우치기 위해 이 작품을 제작했다고 설명했다. 전시는 4월 29일까지.
 
1966년 대구에서 태어난 박 작가는 계명대에서 서양화과를 졸업한 후 파리 국립고등미술학교에서 DNSAP와 연구과정을 밟았다.
 

대구미술관(2019), 영은미술관(2018), 홍콩 벤브라운파인아츠(2017) 등에서 개인전을 가졌으며, 포항시립미술관(2018), 광주시립미술관(2010),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 국립현대미술센터(2016), 모스크바 트라이엄프 갤러리(2016), 후쿠오카시 미술관(2003) 등 국내외 유수 기관에서 개최한 단체전에 참여한 바 있다. 서울시립미술관(서울), 광주시립미술관(광주), 대구미술관(대구) 등 국내 주요 기관에서 작품을 소장하고 있다.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강좌] 화질 안좋은 영상 화질 업하는법 KMP사용 [11]조선나이키03-176213450
[강좌]DAEMON Toolsː설치와 사용방법! [8]GamKo08-2413713366
[인터뷰] ‘컴퓨터 과학의 노벨상’ 받은 이스라엘 석학이 말하는 AI의 미래gudals9105-28024
슈퍼컴퓨터 예측, “리즈와 레스터가 챔피언십 강등”gudals9105-28023
동료 변호사 랜선 자르고 컴퓨터 비번 바꾼 로펌 대표gudals9105-28026
한국 슈퍼컴퓨터 종합 성능 세계 8위 올랐다lsmin042005-26030
인텔은 GPU, 엔비디아는 CPU 내세운 슈퍼컴퓨터 공개lsmin042005-26026
영원한 기억력 가질 수 있나···사람 뇌에 칩 심기 가능해졌다lsmin042005-26031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슈퍼컴퓨터 5호기 누리온 세계 “49위”...슈퍼컴퓨터 6호기 도입 준비또융05-25028
AMD, 슈퍼컴퓨터 시장 점유율 확장…전년대비 29% 증가또융05-25032
인텔은 GPU, 엔비디아는 CPU 내세운 슈퍼컴퓨터 공개또융05-25031
유일한 엑사급 슈퍼컴 '프론티어' 18개월째 세계 1위lsmin042005-23035
GPU로 날개단 엔비디아, 슈퍼컴퓨터용 CPU도 진출lsmin042005-23034
美 '프론티어' 2년 연속 슈퍼컴퓨터 1위…韓은 세계 8위lsmin042005-23034
파빌리온 에어 vmffotl148805-21041
삼성 노트북 플러스 vmffotl148805-21048
갤럭시 노트북 vmffotl148805-21044
오후 1:00 현재 코스닥은 43:57으로 매수우위, 매도강세 업종은 컴퓨터서비스업(0.87%↑)또융05-19057
5000큐비트 양자 컴퓨터, 최적화 문제 양자 이점 시연또융05-19060
美日, 中 '반도체굴기' 꺾으려고 양자컴퓨터 공동연구개발키로또융05-19155
손쉽게 바꾸는 데스크톱 디자인, 마이크로닉스 EH1-몬드리안또융05-17173
PC 시장 침체 본격화..."프리미엄·게임용 노트북으로 돌파"또융05-17176
삼성전자, 1분기 노트북 점유율 50% 돌파…'갤북3' 흥행또융05-17066
"슈퍼컴퓨터 해킹 사전 예방"…대학생 사이버위협 공모전 개시lsmin042005-16063
"컴퓨터 비전 AI 시장, 연간 21.5% 성장··· 2028년 457억 달러 규모"lsmin042005-16060
삼성전자, AI·슈퍼컴퓨터용 D램 '샤인볼트·플레임볼트' 개발 중lsmin042005-16061
인류진화 비결? "다양한 생태환경 선호한 조상들"또융05-15061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