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컴퓨터

잃어버리거나 망가진 학습용 태블릿PC… 책임은 교사 몫?

또융
LEVEL72
출석 : 197일
Exp. 72%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 지난해 12월 경기도내 A초등학교에서 잃어버린 태블릿PC 책임 논란이 벌어졌다.


태블릿PC는 6학년 코딩 수업 후 사라졌다. 학교 행정실은 수업을 맡았던 외부 강사와 6학년 담당 전체 교사가 분실된 1대의 태블릿PC값을 부담하도록 책임을 떠넘겼다.

경기교사노조가 학교와 경기도교육청에 항의하자 학교운영위원회에서 학생 고의성 들을 확인한 뒤 해당 학생과 학교가 분담하기로 결론을 냈다.

# B초교에서도 비슷한 일이 발생했다. 학생의 관리 부실로 태블릿PC 1대가 파손됐는데, 담당 교사가 수리비용을 떠안게 됐다.

업체에 수리를 맡기는 일도 해당 교사 몫이었다. 이 교사는 "수리비용까지 교사가 부담해야 하느냐"며 반발했고, 학교 행정실은 "관리책임자인 교사가 부담해야 한다"는 태도를 견지했다.

도내 일선 학교에서 태블릿PC 관리 책임을 놓고 심심찮게 벌어지는 사례다. 학생들에게 보급된 태블릿PC 관리 책임을 교사가 맡은 게 원인이다.


27일 기호일보 취재를 종합하면 코로나19로 비대면 수업과 온라인 콘텐츠 사용이 증가하면서 교육부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태블릿PC 배포 사업을 진행했다.

이에 따라 경기도교육청도 지난해 1천818억 원을 들여 도내 학교에 태블릿PC 44만7천여 대를 보급했다. 도교육청은 2026년까지 학생 한 명당 한 대의 태블릿PC를 보급할 계획이다.

보급되는 태블릿PC 숫자가 느는 만큼 교사들의 걱정도 커진다. 관리책임자가 학교나 교육청이 아닌 교사여서다.

교사들은 수업 밖 업무로 24시간 태블릿PC 관리를 해야 한다. 더욱이 보급 취지가 온라인 수업이었던 만큼 비대면 수업이나 학생들 하교 이후 관리는 사실상 불가능하다. 관리 책임을 떠안은 교사들이 반발하는 이유다.

한 교사는 "태블릿PC 보급을 학생들의 양심에만 맡기기에는 어려운 실정"이라며 "악의적 의도로 태블릿PC를 분실했다고 속여도 그 피해는 고스란히 교사들에게 온다"고 토로했다.

교육계 관계자도 "미래 교육 실현이란 미명 아래 아무런 대처 방안 없이 주먹구구식으로 태블릿PC 배포에만 신경 썼다"며 "교사들이 모든 책임을 떠안는 건 옳지 않다"고 강조했다.

태블릿PC 관리 책임 논란이 곳곳에서 빚어지자 경기교사노조는 지난 1월부터, 전국교직원노동조합 경기지부는 7월부터 도교육청과 협의를 벌였다. 태블릿PC 관리 책임 소지를 명확히 하고 보수업체를 선정하는 게 협의의 핵심이다.

도교육청은 먼저 경기교사노조와 협의를 토대로 ‘2022년 학교 스마트단말기 관리 방안’을 마련했다. ▶유지·보수 업체 선정 ▶유지·보수 비용 학교운영비로 처리 ▶분실·훼손 시 사용자(학생) 고의·중과실 여부에 따라 20~40% 분담이 뼈대다.

전교조 경기지부는 유지·보수 업체를 학교가 아닌 교육지원청에서 선정하는 방안을 제시했고, 도교육청은 이달 7일 이를 받아들여 내년부터 적용키로 했다.

출처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http://www.kihoilbo.co.kr)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강좌] 화질 안좋은 영상 화질 업하는법 KMP사용 [11]조선나이키03-176213196
[강좌]DAEMON Toolsː설치와 사용방법! [8]GamKo08-2413713130
초저전력 반도체, 극저온 동작…'양자컴퓨터용' 소자 나왔다또융02-01063
올해 휴대폰 PC 출하량 감소 전망, 가트너 "4분기까지 경기 회복 없다"또융02-01061
한글과컴퓨터, 영림원소프트랩 ERP 구축으로 업무 효율성 ↑또융02-01062
[아재이슈]컴퓨터가 투자해주는 '퀀트'… 수익률 14%인데 한국선 왜 인기 없나lsmin042001-31050
[국가AI데이터센터] 국내 최대 규모 슈퍼컴퓨터 연산 저장능력 세계 10위권lsmin042001-31049
콩가텍, 13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기반 COM-HPC 컴퓨터 온 모듈 출시lsmin042001-31049
PC, 스마트폰 시장 푹 꺼졌다…더딘 회복에 비틀거리는 강자들또융01-30047
이텍컴퓨터, 13세대 CPU 장착한 HP 신모델 '27인치 QHD일체형PC' 출시또융01-30047
슈퍼컴이 60시간 걸린 문제, 200초만에 풀었다또융01-30046
광주 동구, “컴퓨터·스마트폰·동영상 편집 배우세요!”tmddnjs532101-29043
산업용 딥러닝 컴퓨터비전 솔루션 아이브(AiV), 100억 시리즈B 유치tmddnjs532101-29039
콩가텍, 13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기반 COM-HPC 컴퓨터 온 모듈 출시tmddnjs532101-29036
中 해킹그룹 사이버공격…“우리말학회 등 12개 학술기관 해킹”lsmin042001-250151
문체부, 中해커 연쇄해킹에 소속기관 철저 대응 당부lsmin042001-250103
“1000큐비트 양자컴퓨터 나온다” 불붙은 양자암호 경쟁lsmin042001-250152
디도스 공격에 PC방 먹통 “대목에 날벼락” 업주들 분통또융01-240145
컴퓨터 택배 배송 중 파손 "수리 불가능할 정도"또융01-24067
산업용 딥러닝 컴퓨터비전 솔루션 아이브(AiV), 100억 시리즈B 유치또융01-240148
남녀 간의 컴퓨터 사용패턴에 차이가 있다?또융01-21051
1만년 걸릴 계산을 3분에… 尹이 양자 기술에 꽂힌 이유또융01-21059
“1000큐비트 양자컴퓨터 나온다” 불붙은 양자암호 경쟁또융01-210123
계정 도용 의심으로 비밀번호 변경하라고? 알고보니 북한발 해킹 공격lsmin042001-20067
어느 해커의 명절 나기... “설이요? 해킹하기 가장 좋은 날이죠”lsmin042001-20050
넥슨컴퓨터박물관, ‘설날N박물관’ 이벤트 실시lsmin042001-20051
더 간단한 양자 컴퓨터 암호 해독, 암호화 위협또융01-19049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