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감동

[녹유 오늘의 운세] 73년생 눈부터 빨개지는 감동이 밀려옵니다

tmddnjs5321
LEVEL6
출석 : 16일
Exp. 63%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48년생 못다한 이야기는 숙제로 남겨두자.60년생 덩실덩실 분위기 장단을 맞춰주자.72년생 고마움의 표시 선물을 준비하자.84년생 조르고 졸라야 허락을 받아낸다.96년생 때를 맞춘 준비 따듯하고 든든하다.


▶ 소띠
49년생 걱정 어린 시선 응원으로 변해진다.61년생 집안의 경사 웃음꽃이 피어진다.73년생 눈부터 빨개지는 감동이 밀려온다.85년생 푸대접을 받아도 이해가 우선이다.97년생 작은 기대감에서 행복을 찾아내자.

▶ 범띠
50년생 사랑의 오작교 술 석 잔을 받아내자.62년생 빈 말 하는 약속 수난을 당해야 한다.74년생 꿈에서 있었던 만남을 가져보자.86년생 우쭐한 교만 회초리를 불러낸다.98년생 찾아가는 인사로 관심을 받아내자.

▶ 토끼띠
51년생 멋있고 근사한 솜씨를 보여내자.63년생 고무줄 가격에 일관성을 가져보자.75년생 가슴 철렁했던 순간이 지나간다.87년생 아름다운 유혹에 빈틈을 보여주자.99년생 거북이걸음으로 토끼를 앞서가자.

▶ 용띠
52년생 괜히 하는 우려 모양만 빠져 간다.64년생 신세계 공부에 시간을 쪼개보자.76년생 입이 귀에 걸리는 소식을 들어보자.88년생 하늘이 내린 기회 날개를 펼쳐내자.00년생 무난한 성적표로 시험을 마쳐보자.

▶ 뱀띠
41년생 수염이 석자라도 지적을 들어보자.53년생 천국 부럽지 않은 호사를 누려보자.65년생 간절한 바람은 희망이 되어 간다.77년생 크고 화려한 감투 세상이 달라진다.89년생 실패와 성공은 종이 한 장 차이다.01년생 낯선 환경에도 익숙함을 가져보자.

▶ 말띠
42년생 외롭지 않으려 바쁘게 움직이자.54년생 짜여 진 계획표 예외가 없어야 한다.66년생 서로의 입장차이 중간을 택해보자.78년생 대놓고 하는 자랑 밑천이 보인다.90년생 햇살이 편안한 여유에 빠져보자. 02년생 때맞춘 지원군이 일손을 덜어준다.

▶ 양띠
43년생 큰 힘이 되어주는 위로를 들어보자.55년생 쏟아지는 축하 허리 숙여 받아내자.67년생 명쾌한 결론 적과 아군을 구분하자.79년생 낮은 자세 겸손 기회가 되어준다.91년생 싫다 하는 거절 미련 남기지마라.03년생 급할 이유 없이 저울질을 더해보자.

▶ 원숭이띠
44년생 겨울이 아름다운 소풍에 나서보자.56년생 한강에 돌 던지기 보따리를 싸내자.68년생 잘못이 없었나 뒤돌아봐야 한다. 80년생 쑥스럽고 민망한 결과가 남겨진다.92년생 혼자만의 욕심 벽을 만들어낸다.04년생 돌아서면 남이다. 미움과 화해하자.

▶ 닭띠
45년생 좋다 하는 소리 간섭으로 들려진다.57년생 들여다보던 공부 제대로 배워보자.69년생 아쉽고 섭섭한 마무리로 해내자.81년생 날카롭고 따끔한 충고를 들어보자.93년생 형 만 한 아우 없다. 경험을 빌려오자.

▶ 개띠
46년생 쇠뿔도 단숨에 속전속결 해내자.58년생 거절하지 못했던 후회가 남겨진다.70년생 흉이라도 잡힐까 조심을 더해보자.82년생 갈고 닦은 실력 상을 기대해보자.94년생 의젓하고 듬직한 막내가 되어보자.

▶ 돼지띠

47년생 보이지 않는 믿음 확신을 지켜내자.59년생 수학 문제 풀 듯 꼼꼼히 살펴보자.71년생 기쁨도 슬픔도 여럿이 함께 하자.83년생 자부심과 긍지가 한 뼘 쯤 올라간다.95년생 원하던 분위기 애정표현 해보자.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반려동물 힐링물…카카오웹툰 ‘무지개다리 파수꾼’또융00:42019
소외받던 '고슴도치 소녀', 사람들을 위로하다또융00:41016
"불이야" 다급한 외침에 휴무 중에도 소화기 든 소방관또융00:35018
함께하는 사람이 중요합니다 gudals9118:36018
이 또한 지나가리라 gudals9118:35017
인생은.. gudals9118:34018
아내의 실수가 만들어낸 기적lsmin042005-26029
간호사의 이야기lsmin042005-26029
4년동안 속인 아빠의 거짓말lsmin042005-26026
4세서 성장 멈춘 29세女, 사망 후 장기 기증한 사연또융05-25029
도로 위 '오리 가족' 돕다가 사망한 40대 가장 사연또융05-25031
'500만원 작품' 깨뜨린 유치원생, 작가 반응이..반전또융05-25032
아버지의 하얀운동화lsmin042005-23034
축의금을 안 낸 친구lsmin042005-23028
엄마의 마지막식사lsmin042005-23031
몇 주간 떨어졌다 공항서 다시 만난 리트리버 남매의 재회 장면.."보고싶었개!"또융05-22038
잠꼬대하는 친구를 본 강아지의 가슴 따뜻해지는 행동 '서로 의지하는 사이랍니다'또융05-22037
폭우와 빈혈에도 굴하지 않은 꼴찌 육상선수의 '감동 완주' 화제또융05-22037
감동 영화 챔프 vmffotl148805-21047
자신의 밥을 양보하는 vmffotl148805-21044
강아지를 구하는 vmffotl148805-21041
"낳아준 엄마 위해 당연한 일 했을 뿐···" 감동의 효심또융05-19054
5월18일 태어난 광주 초등학생, 518만원 기부···2년째또융05-19051
아마존 열대우림에 추락한 경비행기, 2주 만에 기적적으로...또융05-19056
"마지막 부탁인데..." 대구 학폭 중학생 유서 속 마지막 당부또융05-17062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