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감동

“이벤트 당첨이요~” 치킨 외상 주문에 돌아온 답

또융
LEVEL22
출석 : 59일
Exp. 58%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경기 평택의 한 치킨집 사장이 외상 주문을 한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모녀에게 무상으로 치킨을 제공한 사연이 뒤늦게 알려졌습니다.


자신을 한 아이의 엄마라고 밝힌 제보자 A씨는 지난 13일 평택시 송탄동 소식을 전하는 페이스북 제보 채널에 한 치킨집 사장과 나눈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습니다. 

 

A씨는 해당 치킨집에 ‘20일에 (기초생활)지원금이 들어오면 치킨 2마리 값 2만6500원을 내겠다’며 조심스럽게 외상을 부탁했다고 합니다. 치킨집 사장인 B씨는 흔쾌히 외상 주문을 받아 치킨 2마리를 배달했습니다.


A씨는 고마운 마음에 ‘20일에 꼭 갚겠다’는 편지와 함께 떡을 치킨집 사장에게 전달했습니다. 

 

그런데 생각지도 못한 답이 왔습니다. B사장이 A씨에게 “치킨값은 떡과 편지로 받았다”면서 “20일에 입금 안 해주셔도 된다. 이미 계산이 끝났다. 치킨값보다 더 주신 것 같다”는 내용의 문자메시지를 보내온 겁니다.


B사장은 이어 “따님과 함께 맛있게 먹어 주시라. 항상 시켜주셔서 감사하고 편지 꼭 보관하겠다”면서 “오히려 제가 감사하다. (치킨은) 따님 선물이다. 부담 갖지 말고, 가게에서 흔히 하는 이벤트에 당첨된 거로 생각해 달라”고 말했습니다.

A씨는 “부탁 한 번 해봤는데 돈 안 줘도 된다고 문자 와서 울었다”면서 “너무 고맙더라. 이 치킨집 잘됐으면 좋겠다”고 전했습니다. “노리고 주문한 거 아니다. 안 갚는다고 한 적도 없다”고도 거듭 강조했습니다. 

 

해당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멋진 고객과 멋진 사장님”, “글 읽다가 울컥했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이 치킨집은 사실 이전에도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가 된 적이 있습니다. 지난해 12월 한 고객이 평택시에 있는 보육원에 치킨 30마리를 후원하려 한다며 주문을 넣자 6만원가량을 할인해준 그 치킨집이었습니다.

치킨집 사장 B씨는 국민일보와의 통화에서 “사실 이렇게까지 커질 일이 아닌데, 많은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하다”며 쑥스러워했습니다.

그러면서 “나 역시 아이가 셋인 부모 입장에서 손편지와 떡을 받고 나니 여러 가지 생각이 많이 들었다”며 “모녀에게 행복한 시간을 선물해줄 수 있어서 기뻤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어느 대학 졸업식lsmin042006-24016
사과 좀 깎아 주세요lsmin042006-24021
모녀의 슬픈이야기lsmin042006-24116
사라지는 삶의 순간들을 부여잡는 18인의 이야기 - 크게 그린 사람또융06-24016
한돌 ‘홀로 아리랑’, 남북 만나는 독도서 평화통일을 노래하다또융06-24018
호국보훈의 달, 어느 장교 예비부부의 특별한 프러포즈!또융06-24016
[감동 실화] 축의금 만삼천원의 반전 이야기lsmin042006-22020
[감동 이야기] 사형수를 살린 어린 소녀의 이야기lsmin042006-22026
너무 슬픈 이야기 여자친구의 다잉메시지lsmin042006-22019
“아들이 납치됐대” 보이스피싱 위기 노인 구한 경찰또융06-21022
“이벤트 당첨이요~” 치킨 외상 주문에 돌아온 답또융06-21029
'송해 1927' 대중문화의 살아있는 역사 '송해'를 기리는 추모 상영회 확정또융06-21026
감동 실화 영화 언터처블 vmffotl148806-19037
교통사고로 쓰러진 친구 옆에서 기다린 강아지 vmffotl148806-19032
소방관의 동물 구출 vmffotl148806-19033
고시텔 사는 할머니의 슬픈 실화gujirs06-18031
[감동이야기] 마지막 미역국 [오늘의 영상툰]gujirs06-18028
클릭하시는 분들은 절 알고 계실겁니다 [감동실화모음6편]gujirs06-18034
★가왕 조용필의 감동적인 실화 이야기★lsmin042006-17027
☸ 어느 고아원 남매의 후회(後悔) 이야기lsmin042006-17024
☸ 어느 마트 CCTV담당 알바생의 가슴 따뜻한 이야기/감동 실화lsmin042006-17029
가장 평범한 사람들이 남긴 가장 위대한 유산또융06-16029
“다시 만나서 반갑다 전우야”[청계천 옆 사진관]또융06-16025
격려·응원 쏟아진 스포츠맨십… 승패 떠난 레이스에 감동또융06-16026
어떤 아버지의 이야기lsmin042006-14031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