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연애

결혼적령기 소개팅 맞선시 자산상태 다 알려줘야 상대방에 예의인가요?

rodlswjd
LEVEL8
출석 : 14일
Exp. 78%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맞선같은 경우는 연봉정도는 공개하고 나가는거 같던데...

 

상대도 저도 맞선, 소개팅등으로 결혼적령기 시기에 만났을때

 

두세번 만나보고 사귀기로 정하면 신속하게 제 자산과 연봉 다 알려주는게 예의인가요?

 

 

저는 옷 같은건 유니클로, andz같은 저가옷입고 차도 국산 중형차 5년된거 타고 검소해요

 

빚없고 자산이 아파트 포함 8억정도 있어요 ( 순수 자수성가 )

 

 

겉보기엔 그냥 평범한 회사원이고 탈모는 아직 없고요

 

삼성전자 10년 다녀도 모으기 힘든 자산을 가지고 있지만

 

상대방 여자분 만날때는 그냥 수수하게 다니고 일부러 제 자산을 안 말하거든요

 

 

사귈때도 오히려 없는척을 하는편이에요. 

 

근데 이별하고 나니 사귀는동안에 경제에 대해선 어느정도 오픈할걸 후회가 많이 되더라구요. 

 

사귀기로 한 여자가 자산 궁금해할때 다는 아니어도 절반은 말할걸 

 

왜 오히려 돈 별로 없는척 했을까, 그렇게 재면 안되는데, 사귈때는 진심으로 대해야 하는데, 나도 참 철부지다 싶기도 하고요

 

 

지나고 보니 제 외모가 그렇게 특출난것도 아니고 나이도 있는데

 

여자가 진짜 맘에 들면 나 이러이러해서 평균 회사원보다는 훨씬 좋은 조건이다

 

조건 알려주고 있는척도 좀 하고 그래야 맘에 드는 여자 붙잡아둘수 있을까

 

그동안 내가 착각하고 너무 재고, 경제력 안보고 나를 봐주는 여자를 바라는 철부지 20대때의 순수남을 꿈꾼건 아닌가 후회도 되더라구요

 

 

제가 왜 자산을 안 말하냐면 순둥이같이 생겨서 이놈 빨대꽂기 좋겠다고 생각하는 여자만날까봐 두려운게 가장 크고요

 

워낙 인터넷에서 된장녀다 그런글을 봐오면서 은연중에 부정적인 생각이 주입됬나봐요 ㅠㅠ 실제론 안 그런 여자분들이 훨씬 많은데...

 

제 자신이 옥석가리기를 못할거 같아서 아예 그냥 모은돈 없는 회사원 스타일로 가자 이런 철부지 생각했는데 후회되요

 

한낱 수컷새들조차 짝짓기 할때는 자기 둥지를 한껏 꾸미고 암컷새를 초대하고 있어보이게 행동하는데 말이에요 ㅠㅠ

 

 

사귀기로 한 여자에도 제 자산 안 말하고 감췄더니 상대방 여자는 너무 잰다고 느꼈나봐요

 

물론 그런거땜에 이별당한건 아니겠지만 자산이나 미래가 안정적일거라는 것만 보여줬어도 쉽게 이별당하진 않았을거 같기도 하고요

 

이별후에 아 이렇게까지 숨기고 하면 안되었는데 생각도 들었고요 

 

 

여자분과 연애초기에 자산 물어볼때 대출껴서 산 세종시 25평 아파트 한개가 전부라고 확 줄여 말했는데

 

이렇게 계산적인 생각 제 자신도 참 매력없고 사귀는 여성에게 못할짓 했다는 후회감 드네요

 

 






본 게시글은 작성자에 의해 2019-01-09 15:18:40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20회)


[ 주소복사 http://www.ppomppu.co.kr/zboard/view.php?id=couple&no=193121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태연의하루입니다. [2]태연의하루02-1924462
연애 게시판 사용 안내 [1]LuckyMan11-2604420
남친의 핸드폰을 훔쳐본 여자 만화0913091301-22038
데이트할 때 가기 좋은 카페~~ 부천에 있어용0913091301-22026
중년 유부남이 집에 안가고 밖에서 도는 이유오잉101-20054
기피하고 싶은 남자친구 스타일오잉101-20037
결혼을 앞둔 입장에서 좋은 배우자를 찾는 법오잉101-20024
이별은 마치 깨어진 접시 같아서오잉101-20022
[약19금] 어제 나의 음흉한 계획이 성공한 이야기오잉101-20035
연인사이 데이트 비용 총정리freeotl01-19042
지금까지 당신이 한 건, 진짜 사랑이 아니다freeotl01-19031
내가 좋아하는 사람 vs 나를 좋아해주는 사람 (feat. 몸은 다 줘도 마음만은 천천히)freeotl01-19038
상대방의 진심을 알 수 있는 최고의 방법freeotl01-19033
'어장' 당하지 않는 방법freeotl01-19029
나는 지금 썸일까? 어장일까? 구별하는방법freeotl01-19032
당신에게 애인이 없는 이유freeotl01-19033
예쁜 사람아 [1] dhdld151501-17055
그냥 그런거 있잖아 dhdld151501-17042
유호진PD가 말하는 연애 0913091301-16040
[옛날사람 주의]사랑이 뭐예요? 5편바잉101-13042
[옛날사람 주의]사랑이 뭐예요? 4편바잉101-13032
[옛날사람 주의]사랑이 뭐예요? 3편바잉101-13029
[옛날사람 주의]사랑이 뭐예요? 2편바잉101-13031
[옛날사람 주의]사랑이 뭐예요?바잉101-13043
소개팅! 남자가 별로일때, 맘에들때 여자들의 행동. 여자가 먼저 고백 한다? 안한다? 남자들을 위한 꿀팁..freeotl01-12039
곰인형? 야한속옷? 화이트데이 때 가장 피해야 할 선물은? - 화이트데이 리뷰freeotl01-12036
걸크러쉬 언니들이 알려주는 화이트데이 최악의 선물! 어디에서도 들을 수 없는 여자들의 속마음 토크freeotl01-12028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