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스마트폰

中 스마트폰 시장, 부품 부족 직격탄… 삼성·애플만 살았다

lsmin0420
LEVEL27
출석 : 59일
Exp. 13%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스마트폰 시장이 글로벌 공급망 차질과 세계적인 인플레이션 영향 등으로 역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가운데 삼성전자와 애플 등 플래그십 제품 강자들은 비교적 선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AP 등 비메모리반도체 부품 공급부족이 지속되면서 중저가 제조사들의 부진은 깊어지고 있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올 1분기 전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전년 동기 대비 8.9%, 전분기 대비 13.3% 감소한 3억1000만대를 기록했다. 경제 불확실성 등으로 인해 수요가 감소한 데다 부품 공급 부족 여파까지 겹친 결과로 분석된다.

특히 주요 스마트폰 시장인 중국과 인도의 스마트폰 출하량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4.1%, 4.8% 감소하면서 전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3개 분기 연속 전년 동기 대비 역성장했다.

중국 스마트폰 출하량은 지난해 1분기 높은 스마트폰 판매량에 따른 기저효과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지역 봉쇄 등으로 전년 동기 대비 14.1% 감소한 7400만대를 기록했다. 인도는 저가 스마트폰 생산차질, 스마트폰 평균 판매가격 상승 등으로 전년 동기 대비 4.8% 감소한 3700만대에 그쳤다.

중국과 인도 시장 부진과 더불어 수요 약화, 인플레이션, 지정학적 긴장, 공급망 차질 등 불확실성까지 겹치며 올해도 스마트폰 시장은 역성장 할 것으로 보인다. 시장조사기관 IDC는 올해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지난해보다 3.5% 감소한 13억1000만대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오는 2026년까지 향후 5년간 연평균 성장률도 1.9%에 그칠 것으로 예상했다.

스마트폰 시장의 부진 속에서도 삼성전자와 애플은 중국 기업보다 비교적 공급망 충격 등에 잘 대응하면서 선방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삼성전자는 올 1분기 스마트폰 출하량이 전년 동기 대비 1.2% 감소했지만, 시장점유율은 23.4%를 기록하며 1위를 탈환했다. 이는 2018년 1분기 이후 최대 점유율이다.

삼성전자는 상반기 신모델 '갤럭시S22' 출시와 중가 갤럭시A 시리즈 판매호조, 미국 등에서 선전, 수요가 급감한 중국에서의 낮은 비중 등으로 글로벌 스마트폰 출하량 감소폭 8.9% 대비 양호한 실적을 거뒀다. 

특히 삼성전자의 미국 스마트폰 점유율은 28%로, 2014년 1분기 이후 가장 높은 점유율을 기록했다. 인도 시장에서도 점유율 19%를 기록, 1위 샤오미와의 격차를 지난해 1분기 8.2%p에

서 올해 4.3%p로 좁혔다.

애플은 전년 동기 대비 출하량이 2.2% 증가하며 스마트폰 제조사 상위 3개 기업 중 유일하게 성장세를 보였다. 지난해 9월 출시된 아이폰13 시리즈의 판매 호조가 지속된 가운데 올 3월 자사 최초의 중가 5G폰인 아이폰SE 3세대 출시 등의 영향으로 풀이된다.

반면 중저가 제품으로 점유율을 끌어올렸던 샤오미 등 중국 업체들의 부진은 이어졌다. 샤오미의 스마트폰 출하량은 전년 동기 대비 17.8% 감소했다. 한때 삼성전자를 위협했던 시장점유율도 12.7%로 주저앉으며 두 배가량 벌어졌다. 부품 공급난으로 고부가 스마트폰 생산에 집중되면서 저가 스마트폰 제조사들이 직격탄을 맞은 결과다.

카운터포인트 자료에 따르면 올 상반기 4G 부품은 수요가 공급보다 20%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메인스트림 5G 부품은 공급난이 해소됐고, 플래그십 5G는 수요가 공급보다 10% 높다.

이동주 SK증권 연구원은 "중국 내 공급과 수요 타격으로 중국 시장점유율이 높은 샤오미, 오포, 비보 등의 부정적 영향이 불가피한 만큼 이들의 올해 출하량은 9~13% 감소할 것"이라며 "인플레이션 환경 속에서 고가 제품보다 중저가 제품 판매가 불리해 중저가 제품 위주의 점유율 확대 전략을 가지는 중화권 제조사에 비우호적인 시장 환경이 지속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양적 성장이 가능한 삼성전자와 애플도 올해 출하량이 좋은 편은 아니지만 크게 역성장하는 중화권 업체 대비 부각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미혜 한국수출입은행 해외경제연구소 선임연구원은 "스마트폰 제조사들은 지난해 3분기부터 비메모리반도체 등 부품 공급부족이 지속되자 고부가 스마트폰 생산에 집중하면서 저가 스마트폰 출하가 감소했다"며 "삼성전자와 애플은 중국 스마트폰 기업 대비 공급망 충격 등에 잘 대응하면서 양사의 시장점유율이 전년 동기 대비 소폭 상승했다"고 말했다.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중간요금 나오자…중저가폰 시장도 ‘후끈’lsmin042006-24015
최악 상황 지났나…스마트폰 시장 하반기 회복 기대lsmin042006-24016
블록체인 회사가 만든 스마트폰은 어떤 모습?lsmin042006-24015
서울디지털재단 “스마트폰 어려운 어르신, 카톡 배우세요”또융06-24012
2억 화소 폰카 시대 연 삼성, 이미지센서 1위 맹추격또융06-24013
스마트폰 잘 쓰고 싶다면? “어디나지원단 찾으세요”또융06-24015
中 스마트폰 시장, 부품 부족 직격탄… 삼성·애플만 살았다lsmin042006-22016
英 낫싱의 ‘투명 폰’ 아십니까...올여름 한국서 판매 시작lsmin042006-22021
삼성전자, 스마트폰 유통재고 5000만대 육박lsmin042006-22019
"휴대폰 온라인 성지점 잡는다"…방통위, 2년 만에 단통법 위반 대규모 사실조사또융06-21022
병사 휴대폰 '24시간' 사용 가능할까?... 軍, 추가 시범 운영또융06-21022
최신 휴대전화 `새벽배송`도 통했다…G마켓, 새벽배송 `상품 다각화` 통했다또융06-21020
옵티머스z vmffotl148806-19031
옵티머스1 vmffotl148806-19031
아이폰1 vmffotl148806-19033
끝나지 않은 전쟁의 불안, 손에 스마트폰 들고gujirs06-18026
영국 스타트업 낫싱의 투명 스마트폰 디자인 공개…7월 13일 론칭gujirs06-18029
삼성전자, 유럽 스마트폰 시장 1위에도 `쓴웃음`…출하량 16%↓gujirs06-18027
얼어붙는 스마트폰 시장…애플 이어 삼성도 '감산' 돌입lsmin042006-17022
"차와 통신이 24시간 연결되는 시대 열려…스마트폰 도입때와 비슷"lsmin042006-17021
英 낫싱, 첫 스마트폰 ‘폰원’ 디자인 공개... 7월 13일 출시lsmin042006-17025
스마트폰 메모리 이젠 '1TB'...과하다 vs 필요하다, 엇갈린 반응또융06-16027
"Z세대의 스마트폰을 훔쳐봤다" Z세대 앱 지도 만든 박준영 크로스IMC 대표또융06-16026
“지갑·車키 다 버려라”… 빨라지는 스마트폰 초연결 사회또융06-16028
스마트폰 이어 자율주행·XR까지…LG이노텍-삼성전기 ‘카메라모듈 전쟁’lsmin042006-14034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