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정치/사회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7부능선 넘었다

rudtndi
LEVEL5
출석 : 12일
Exp. 79%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7부능선 넘었다

균형발전특별법 국회 산자위 법안심사소위 통과 김종민案 중심 위원회 대안가결
부칙 정부 수정안 담기로 박범계 "혁신도시 지정 가능성 커져 지역민 성원 큰힘"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28 17:12 수정 2019-11-28 18:31 | 신문게재 2019-11-29 1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청권 최대 숙원 가운데 하나인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을 위한 길이 드디어 열렸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는 28일 법안심사소위를 열어 대전시와 충남도에 혁신도시를 직접 지정할 수 있도록 하는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이로써 그동안 혁신도시 정책에서 제외돼 정부의 재정·정책적 지원에서 소외 된데 따른 대전 충남의 역차별 해소를 위한 첫 단추가 꿰어진 것이다. 

 

이날 산자위 심사에선 더불어민주당 박범계(대전서을), 김종민(논산금산계룡), 자유한국당 홍문표 의원(홍성예산)이 각각 발의한 균특법 개정안 가운데 김종민 의원안(案) 중심으로 위원회 대안으로 가결됐다. 또 부칙은 정부 수정안으로 담기로 했다. 

 

이 자리에서 박범계 의원은 국가균형발전과 지난 15년 간 혁신도시에서 제외돼 정부의 재정·정책적 지원에서 소외돼온 역차별을 해소하기 위해 법안통과가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일부 의원들이 의견수렴이 부족했다는 이유 등으로 한 때 반대 의견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지만,  대전 충남 혁신도시를 추가 지정해 국토균형발전을 지향해야 한다는 대의명분에 결국 힘을 실어줬다.

 

균특법 개정안은 혁신도시 지정·절차를 법으로 명시하고, 수도권이 아닌 지역의 광역시·도·특별자치도에 혁신도시를 지정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을 주요 골자로 하고 있다.

 

또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심의·의결 등 혁신도시 지정 절차를 법으로 명시해 지역별 형평성 제고와 균형발전에 이바지하려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그동안 정부는 2004년 국가균형발전특별법을 제정, 공공기관 지방 이전 및 혁신도시 건설을 지원하고 있다. 현재 혁신도시로 지정된 전국 10개 광역 시·도에는 115개의 공공기관이 이전돼 경제적·재정적 혜택을 누리고 있다.

 

충남과 대전은 세종시 조성 등의 이유로 혁신도시 대상에서 제외됐고이후에도 혁신도시 지정에 대한 뚜렷한 절차가 법으로 명시돼 있지 않아 혁신도시 지정을 둘러싼 역차별 논란이 확산돼 왔다.

 

하지만, 이날 균특법 개정안이 통과로 국회 본회의 의결까지 7부능선을 넘은 것으로 평가되며 혁신도시 지정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 

 

앞으로 이 법안이 산자위 전체회의와 법사위 의결을 거쳐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면 대전시와 충남도는 혁신도시로 지정할 수 있게 된다.

 

인기 콘텐츠
이바지 폐백60%이바지음식, 특가한정이벤트, 실속이...
끝이 다른 시작, 실시간 공고부터 500만개 기업정...
이바지, 클리닝/방역 등 홈케어 업체부터 자동차관리...
짜깁기, 베끼기, 회사명 오기재 등 자소서 부실기재...
건설, 철거, 폐기물, 신속하고 정확한 시공, 24...
건설, 30년노하우, 노래방, 식당, 학원, 건물 ...
외국계기업 취업, 경력직 선호도 1위! 헤드헌팅, ...
이바지 폐백60%이바지음식, 특가한정이벤트, 실속이...
이바지 폐백60%이바지음식, 특가한정이벤트, 실속이...
끝이 다른 시작, 실시간 공고부터 500만개 기업정...
이바지, 클리닝/방역 등 홈케어 업체부터 자동차관리...
짜깁기, 베끼기, 회사명 오기재 등 자소서 부실기재...
Common.Media.ImageResizer.resizeImages('lifeboardViewI1', 'lifeboardViewI1');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정치 게시물 허용 안내LuckyMan10-2833054
라임운용 "1200억 추가 환매 연기 가능성" 원숭이만세01-16045
'합병의혹' 김신 전 삼성물산 대표 두번째 檢조사 13시간만에 종료(종합) 원숭이만세01-16041
황교안 "내부총질 말고 통합해야…분노 내려놔달라"(종합3보) 원숭이만세01-16041
'장애인 발언' 구설수 오른 이해찬…보수야권 "정계 떠나라" 맹공(종합) 원숭이만세01-16040
이낙연 6년 만에 당 컴백…이해찬 “선대위 핵심 역할 할 것” 원숭이만세01-16035
차이잉원 연임 성공 “중국 협박 굴복 안 해” 중국 “역사 죄인 될 것” 독립 행보 경고 원숭이만세01-13062
인권법’ 소속 김동진 판사 “추미애 인사는 헌법정신 배치 원숭이만세01-13058
中 ‘원인불명 폐렴’ 첫 사망자 나왔다… 국내 환자는 무관 원숭이만세01-13069
세계서 가장 작은 활화산’ 필리핀 따알섬 폭발… 8000명 대피 원숭이만세01-13069
트럼프, 이란에 "시위대 죽이지 말라, 미국이 지켜보고 있다" 경고 원숭이만세01-13047
스쿨존 주정차 위반 땐 과태료 12만원 원숭이만세01-08065
2천만 원 이하 임대소득도 과세…'꼼수 탈세' 막는다 원숭이만세01-08037
[CES2020] “헤이 볼리!” 부르자 또르르 굴러온 공, 그건 로봇이었다 원숭이만세01-08061
"뇌피셜" vs "화성시, 정세균 왕국"…丁청문회 동탄 택지논란(종합) 원숭이만세01-08051
솔레이마니 장례행렬 중 압사사고로 32명 사망…안장식 연기 원숭이만세01-08053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ESG 기반 경영체계 신속히 체화, 모범 금융그룹 위상 공고히 하자” 풍뎅풍뎅01-05061
[TF포토] 새해 인사 나누는 이낙연-현정은 풍뎅풍뎅01-05059
[TF포토] 경제계에 신년사 전하는 이낙연 총리 풍뎅풍뎅01-05061
[TF포토] 금융권 신년사 하는 홍남기 경제부총리 풍뎅풍뎅01-05049
[TF포토] 금융인들과 인사 나누는 윤종원 IBK기업은행장 풍뎅풍뎅01-05048
'패스트트랙 수사' 황교안 등 기소…한국당 27명+민주당 10명(종합) 원숭이만세01-03065
전광훈 목사 영장 기각…지지자 환호 속 귀가 원숭이만세01-03080
[단독] 한국당 위성정당은 '비례자유한국당' 원숭이만세01-03065
유은혜·진영·김현미·박영선, 출마 포기…與 “아름다운 이별” 원숭이만세01-03077
문 대통령 “검찰 최종 감독자는 추미애” 원숭이만세01-03081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