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정치/사회

'성폭행 혐의' 배우 강지환 징역 3년 구형

rudtndi
LEVEL5
출석 : 12일
Exp. 79%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성폭행 혐의' 배우 강지환 징역 3년 구형

강씨 "저 자신이 너무 밉고 스스로도 용서 안돼"…피해자들과는 합의

(성남=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외주 스태프 여성 2명을 성폭행·추행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배우 겸 탤런트 강지환(본명 조태규·42) 씨에 대해 검찰이 징역 3년을 구형했다.

강지환 "피해자들께 죄송하다"
강지환 "피해자들께 죄송하다"(성남=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외주 스태프 여성 2명에 대한 준강간 혐의로 긴급체포된 배우 겸 탤런트 강지환 씨가 12일 오전 수원지법 성남지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한 뒤 호송차량으로 이동하던 중 취재진에 심경을 밝히고 있다. 2019.7.12 stop@yna.co.kr

검찰은 21일 수원지법 성남지원 제1형사부(최창훈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공판에서 이같이 구형하고 취업제한명령 5년, 성폭력치료프로그램 이수명령, 신상정보 공개 등을 재판부에 요청했다.

강씨는 최후진술에서 "한순간 큰 실수가 많은 분께 큰 고통을 안겨준 사실이 삶을 포기하고 싶을 정도로 괴롭고 힘들었다"고 밝힌 뒤 "잠깐이라도 그날로 돌아갈 수 있는 시간이 주어진다면 마시던 술잔을 내려놓으라고 저에게 말해주고 싶다. 저 자신이 너무나 밉고 스스로도 용서가 되지 않는다"며 울먹였다.

강 씨 변호인은 "피해자들에게 깊은 사죄의 말씀을 전했고 피해자들이 전날 합의를 해줬다"며 "관대한 판결을 선고해달라"고 최후변론을 했다.

검찰 구형과 강씨 측 최후변론에 앞서 피해 여성 2명 중 1명이 증인으로 출석했으며, 재판부는 '사생활 침해 염려가 있다'며 비공개로 신문을 진행했다.

강 씨는 지난 7월 9일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자신의 촬영을 돕는 외주 스태프 여성 2명과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스태프 1명을 성폭행하고 다른 스태프 1명을 성추행한 혐의(준강간 및 준강제추행)로 구속돼 같은 달 25일 재판에 넘겨졌다.

선고 공판은 다음 달 5일 오전 10시에 열린다.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21 17:32 송고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정치 게시물 허용 안내LuckyMan10-2833058
태영호 “이용호 해임, 김정은 불안심리 드러나” 원숭이만세01-21043
조국 복심’ 김미경, 청와대 비서관 발탁…전 정의당 의원 김제남도 원숭이만세01-21039
보수통합 불씨 살렸다…한국당-새보수당 ‘통합협의체’ 전격 합의 원숭이만세01-21051
새보수당 최후통첩에 '한국당' 전격 수용…안철수는? 원숭이만세01-21044
한국당·새보수 '양당협의체' 구성 합의…통합 불씨 살리나(종합) 원숭이만세01-21045
라임운용 "1200억 추가 환매 연기 가능성" 원숭이만세01-16054
'합병의혹' 김신 전 삼성물산 대표 두번째 檢조사 13시간만에 종료(종합) 원숭이만세01-16049
황교안 "내부총질 말고 통합해야…분노 내려놔달라"(종합3보) 원숭이만세01-16049
'장애인 발언' 구설수 오른 이해찬…보수야권 "정계 떠나라" 맹공(종합) 원숭이만세01-16049
이낙연 6년 만에 당 컴백…이해찬 “선대위 핵심 역할 할 것” 원숭이만세01-16043
차이잉원 연임 성공 “중국 협박 굴복 안 해” 중국 “역사 죄인 될 것” 독립 행보 경고 원숭이만세01-13070
인권법’ 소속 김동진 판사 “추미애 인사는 헌법정신 배치 원숭이만세01-13065
中 ‘원인불명 폐렴’ 첫 사망자 나왔다… 국내 환자는 무관 원숭이만세01-13078
세계서 가장 작은 활화산’ 필리핀 따알섬 폭발… 8000명 대피 원숭이만세01-13076
트럼프, 이란에 "시위대 죽이지 말라, 미국이 지켜보고 있다" 경고 원숭이만세01-13055
스쿨존 주정차 위반 땐 과태료 12만원 원숭이만세01-08071
2천만 원 이하 임대소득도 과세…'꼼수 탈세' 막는다 원숭이만세01-08045
[CES2020] “헤이 볼리!” 부르자 또르르 굴러온 공, 그건 로봇이었다 원숭이만세01-08066
"뇌피셜" vs "화성시, 정세균 왕국"…丁청문회 동탄 택지논란(종합) 원숭이만세01-08057
솔레이마니 장례행렬 중 압사사고로 32명 사망…안장식 연기 원숭이만세01-08059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ESG 기반 경영체계 신속히 체화, 모범 금융그룹 위상 공고히 하자” 풍뎅풍뎅01-05067
[TF포토] 새해 인사 나누는 이낙연-현정은 풍뎅풍뎅01-05069
[TF포토] 경제계에 신년사 전하는 이낙연 총리 풍뎅풍뎅01-05070
[TF포토] 금융권 신년사 하는 홍남기 경제부총리 풍뎅풍뎅01-05063
[TF포토] 금융인들과 인사 나누는 윤종원 IBK기업은행장 풍뎅풍뎅01-05058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