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정치/사회

'성폭행 혐의' 배우 강지환 징역 3년 구형

rudtndi
LEVEL14
출석 : 38일
Exp. 41%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성폭행 혐의' 배우 강지환 징역 3년 구형

강씨 "저 자신이 너무 밉고 스스로도 용서 안돼"…피해자들과는 합의

(성남=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외주 스태프 여성 2명을 성폭행·추행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배우 겸 탤런트 강지환(본명 조태규·42) 씨에 대해 검찰이 징역 3년을 구형했다.

강지환 "피해자들께 죄송하다"
강지환 "피해자들께 죄송하다"(성남=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외주 스태프 여성 2명에 대한 준강간 혐의로 긴급체포된 배우 겸 탤런트 강지환 씨가 12일 오전 수원지법 성남지원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한 뒤 호송차량으로 이동하던 중 취재진에 심경을 밝히고 있다. 2019.7.12 stop@yna.co.kr

검찰은 21일 수원지법 성남지원 제1형사부(최창훈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공판에서 이같이 구형하고 취업제한명령 5년, 성폭력치료프로그램 이수명령, 신상정보 공개 등을 재판부에 요청했다.

강씨는 최후진술에서 "한순간 큰 실수가 많은 분께 큰 고통을 안겨준 사실이 삶을 포기하고 싶을 정도로 괴롭고 힘들었다"고 밝힌 뒤 "잠깐이라도 그날로 돌아갈 수 있는 시간이 주어진다면 마시던 술잔을 내려놓으라고 저에게 말해주고 싶다. 저 자신이 너무나 밉고 스스로도 용서가 되지 않는다"며 울먹였다.

강 씨 변호인은 "피해자들에게 깊은 사죄의 말씀을 전했고 피해자들이 전날 합의를 해줬다"며 "관대한 판결을 선고해달라"고 최후변론을 했다.

검찰 구형과 강씨 측 최후변론에 앞서 피해 여성 2명 중 1명이 증인으로 출석했으며, 재판부는 '사생활 침해 염려가 있다'며 비공개로 신문을 진행했다.

강 씨는 지난 7월 9일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자신의 촬영을 돕는 외주 스태프 여성 2명과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스태프 1명을 성폭행하고 다른 스태프 1명을 성추행한 혐의(준강간 및 준강제추행)로 구속돼 같은 달 25일 재판에 넘겨졌다.

선고 공판은 다음 달 5일 오전 10시에 열린다.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21 17:32 송고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정치 게시물 허용 안내LuckyMan10-2833525
주택관련댓글...김슌17:03030
민주당을 반대하고 지지하지 않을수 있죠김슌17:03045
日방위상 "한국 양해 왜 필요하냐"..적기지 공격능력 발언 논란김슌17:03031
‘트루스포럼’의 탄생과 성장, 그리고 거짓말 1김슌17:03031
류호정이랑 유시민이랑 자꾸 엮는데 불-편...김슌17:03044
한미방위비협상 美 새대표에 '일본통' 도나 웰턴…협상영향 주목(종합)기쁘밍08-04041
국격 실추시킨 외교관 성추행 의혹, 왜 '1개월 감봉' 그쳤나기쁘밍08-04027
강제징용 신일철주금 국내자산 압류명령 공시송달 효력 발생기쁘밍08-04041
서울·경기·충북 등 6개 시도 산사태 위기경보 '경계'로 상향기쁘밍08-04047
홍남기 "전세 감소·전셋값 상승, 공급 확대로 돌파"기쁘밍08-04030
날씨 완전 헬게이트 오픈직전김랄라08-03060
한국경제, 정의연 관련 정정보도 기사에 기자상김랄라08-03061
민주 서울 민심 이반에 당혹 지금 서울시장 선거하면 진다고하네요김랄라08-03054
신승목 페북 - 내일 오후 2시 경찰청 김재련 1차 고발 예정김랄라08-03067
미통당, ‘동일 지역구 4연임 금지’ 추진".gis김랄라08-03045
‘귀국’ 이라크 노동자 18명 추가 확진…캠핑장 추가 감염 없어rudtndi08-02075
티샷 날리는 조아연rudtndi08-02049
집주인이 전세를 반전세로 바꾸자고 한다면?rudtndi08-02069
2일도 중부 강한 비…모레까지 최대 250㎜ 오는 곳도rudtndi08-02021
범람한 도림천 물살에 80대 숨져...시민 28명 한때 고립rudtndi08-02026
이라크 귀국자 18명 코로나19 확진, 국내 감염은 8명rkddlw96308-01048
토사 치우고 가재도구 꺼내고' 대전·충남 이틀째 복구 구슬땀rkddlw96308-01055
코로나에 NO재팬까지..유니클로, 이달 강남점 등 9곳 문닫는다rkddlw96308-01048
결국 구속 '이만희'.. '20만 신도' 신천지 빠져나올까rkddlw96308-01048
앞으로 국회 넉 달", 김 "내년 4월 재보궐", 박 "남은 시간 2년rkddlw96308-01058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