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정치/사회

'가정의 달' 가족 선물로 보험 들어볼까…어린이·효보험 '다양화'

풍뎅풍뎅
LEVEL32
출석 : 47일
Exp. 25%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을 위한 보험상품들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근 보험업계는 어린이와 고령자를 대상으로 하는 다양한 상품을 출시하고 나섰다. /더팩트 DB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을 위한 보험상품들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근 보험업계는 어린이와 고령자를 대상으로 하는 다양한 상품을 출시하고 나섰다. /더팩트 DB

가족 의료비 증가 추세…생명보험사, 소비자 요구에 맞는 상품?/strong>

[더팩트|이지선 기자] 어린이날과 어버이날을 맞아 가족을 위한 보험상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어린이보험이나 고령층을 위한 효보험에 대한 수요가 커지고 있어 수익성 한계를 맞은 생명보험사들의 경쟁도 치열해지고 있다.

보험업계는 최근 자녀를 위한 어린이보험과 부모님을 위한 효보험을 다양화하고 있다. 가족 의료비가 점차 오르고 있는 추세에 대비하기 위해 보험을 찾는 이들이 늘고 있기 때문이다.

생명보험협회에 따르면 국내 전체 진료비 규모는 10년 전에 비해 2.2배 중가했다. 같은 기간 동안 국민 총소득이 66.4% 늘어난 것을 감안하면 가게 의료비 부담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이다.

그중에서도 19세 이하 영유아·아동·청소년의 2017년 진료비는 6조5584억 원으로 10년 전 대비 1.5배 증가했고, 65세 이상 고연령의 경우 27조1357억 원으로 3배 증가했다. 특히 은퇴이후 경제활동이 없는 노년층에게 의료비는 큰 부담이 될 수 있다.

하지만 19세 이하 및 65세 이상 인구의 생명보험 가입 비중은 타 연령 층 대비 크게 부족한 상황이다. 19세 이하 진료비는 전체의 9.4%인데 생명보험 비중은 2%에 불과하고, 65세 이상 진료비는 전체의 39%에 달하지만 생명보험은 8.6%에 불과하다.

어린이 보험은 보장 내용이 다각화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고, 고령자 보험은 치매 등 장기 요양에 대비한 상품이 다량 나오고 있다. /더팩트 DB
어린이 보험은 보장 내용이 다각화되는 추세를 보이고 있고, 고령자 보험은 치매 등 장기 요양에 대비한 상품이 다량 나오고 있다. /더팩트 DB

이런 추세를 볼때 어린이나 고령층을 대상으로 한 보험 수요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보험사들도 연령별 특화 보험상품을 내놓고 있다. 또한 시대적 변화에 맞춰 다양한 보장 내용도 추가했다.

먼저 어린이보험은 과거 주요 질병에 대해서만 보장했지만 최근에는 발병률이 높은 틱장애, 아토피성 피부염 등에 대해서도 보장을 늘렸다. 또한 급증하는 미세먼지로 인한 환경성 질환과 스마트폰 과다사용 등과 관련한 안과 질환 등 트렌드 변화로 발생하는 질병까지 보장하는 방향으로 바뀌고 있다.

뿐만 아니라 범죄부터 성인 질병까지 보장하는 상품으로 확대되고 있다. 교통사고나 유괴 납치, 폭행등의 범죄 피해에 대해서도 보상하고, 성인이 된 이후에 중대 질병에 대해서는 진단·수술비를 보장한다. 또한 치아보험도 하나로 들 수 있는 상품도 늘어나고 있다.

고령자를 위한 '효보험'은 간편심사가 확대되는 분위기다. 과거에 고혈압이나 당뇨 등 경증질환이 있었던 유병자나 80대 고령자도 간편심사로 가입이 가능해졌다. 또한 하나의 보험으로 연령에 맞춘 집중 위험을 보장받을 수 있는 상품도 출시되고 있다.

그런가하면 최근 화두로 떠오른 치매 등과 관련한 장기 요양비용을 지급하는 상품도 출시되고 있다. 중증 및 경증치매에 대해 생활자금을 지급하고 요양시설 상담 및 예약서비스를 제공하는가 하면 실종 방지를 위한 추적기를 제공하는 상품도 출시됐다.

생명보험협회 관계자는 "가족 의료비가 빠르게 증가하는 추세에 따라 아직 보험에 가입하지 않은 인구가 많아 특정 연령층을 대상으로 한 보험에 대한 수요가 앞으로 꾸준할 것으로 보인다"며 "보험사도 소비자의 요구에 부합하는 보험상품을 선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atonce51@tf.co.kr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정치 게시물 허용 안내LuckyMan10-2832440
부시, 직접 그린 ‘노무현 초상화’ 헌정한다dhdld151505-20022
유시민·박지원, '대북송금' 논쟁… 2003년에 무슨 일이?dhdld151505-20014
청년이 본 정치...눈에는 눈, 막말엔 막말?freeotl05-18024
"인천 추락사 중학생, 죽음 무릅쓴 탈출"freeotl05-18018
"특별수사 놔두고 정치 중립?"...거세지는 檢 반발freeotl05-18018
김정은 ‘밀착 보좌’하던 김여정…한 달 넘게 ‘잠적’freeotl05-18015
황교안 찬양한 안동 유림단체, 손학규 vs 오신환 ‘정면충돌’freeotl05-18013
[TF초점] 황교안, 5·18 '광주행'… 시선 곱지 않은 이유 [1]풍뎅풍뎅05-18032
[TF주간政談] 임종석 "종로로 갑니다" 단독 인터뷰 뒷얘기풍뎅풍뎅05-18027
나들이 발목 잡는 휘발유 가격…서울은 평균 1618원 육박풍뎅풍뎅05-18022
[TF프리즘] 진정성 없다 하니…"신동빈 선처해달라" 탄원서 내민 신동주풍뎅풍뎅05-18021
'할인 가격으로 미리 구입' 공연 티켓, 환불 불가 약관 논란풍뎅풍뎅05-18026
'새 얼굴' 등장했지만...'식량지원' 새 쟁점freeotl05-11031
김종민 “선거제 개편안 본회의 100% 통과된다”freeotl05-11031
BTS 미국 공연서 '한국어 떼창'freeotl05-11042
'정보경찰 정치개입' 강신명·이철성 전 경찰청장 영장 청구freeotl05-11028
문재인 대통령 2년, 총선 승리 위한 3040 수혈 절대 필수freeotl05-11029
[TF초점] "지속 성장 답 찾는다" 신동빈 회장, '글로벌 롯데' 구축 속도풍뎅풍뎅05-11033
[서재근의 Biz이코노미] '경제 살리기' 정부·대기업 스킨십, 성과를 보여라풍뎅풍뎅05-11029
[TF초점] 송현정 기자 태도 논란, 2주년 대담 '후폭풍'풍뎅풍뎅05-11030
[TF주간政談] '취임 2주년' 文대통령, 왜 출입기자들에게 '엿'을 선물했나풍뎅풍뎅05-11031
콧대 높은 명품, 유독 한국에서 '최초' 매장 선보이는 이유는풍뎅풍뎅05-11031
"표시장치장애 지연" 서울 지하철 1호선, 15시부터 정상운행(종합)달달복숭아05-06068
"한의학 발전 위해 임상연구센터 확대해야"달달복숭아05-06065
“트럼프, 첫 보고받고 김정은에 분노”… 13시간뒤 올린 트윗은 ‘차분’dhdld151505-06076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