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정치/사회

신동빈 회장 보석 신청 “日 주총 참석해 경영권 방어해야” 호소

나폴레에옹
LEVEL7
출석 : 13일
Exp. 46%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20일 서울고법 형사8부(강승준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항소심 속행 공판에서 보석을 허가해달라고 요청했다. /남윤호 기자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 신 회장 해임안 주주 제안 안건으로 제출

[더팩트│황원영 기자] 국정농단 사건으로 1심에서 실형 선고를 받은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재판부에 보석을 허가해달라고 요청했다. 이달 29일 열리는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 주주총회에 참석해 자신의 해임안을 소명하기 위해서다.

서울고등법원 형사8부(재판장 강승준)는 20일 열린 신동빈 회장에 대한 4차 항소심 공판에서 신 회장의 보석 신청에 대한 심리를 진행했다.

신 회장은 형인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SDJ코퍼레이션 회장)으로부터 경영권을 방어하기 위해 지난 12일 보석 신청했다.

이날 신 회장 측 변호인은 “신동주 전 부회장이 피고인에 대한 해임안건을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 주총 안건으로 상정했는데 재판부가 허락해준다면 당사자가 직접 해명하고 싶다”고 밝혔다.

앞서 신 전 부회장은 일본 롯데홀딩스 주총에 신 회장 해임안과 쓰쿠다 다카유키 일본 롯데홀딩스 대표이사 해임안을 제출했다. 또한 본인을 이사로 선임할 것을 주주 제안 안건으로 제출했다. 롯데홀딩스는 당사자에게 해명할 기회를 주는데 주주 본인만 참석할 수 있고 대리인이 참석할 수는 없다.

신 회장 측은 “주총에서 피고인이 해임될 경우 한국 롯데그룹에도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야기할 수 있다”며 “주총 당일 신동빈 회장이 직접 모습을 드러내는 것이 중요하다”고 재차 강조했다.

신 회장 역시 “이번 주총에 꼭 참석하고 싶다”며 “어렵다면 국내에서 전화로라도 제 입장을 주주들에게 설명하고 싶다”고 호소했다.

그간 신 회장은 4차례 발생한 경영권 분쟁에서 모두 승리했다. 하지만 이번 주총은 상황이 다르다는 게 업계의 분석이다. 신 회장이 구속수감된 만큼 피고인이 모습을 드러내지 않으면 주주들의 지지를 받기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롯데그룹 창립 이후 최초로 총수 부재에 직면했다는 점도 걸림돌이다.

신 회장의 주장에 대해 검찰은 “재계 5위 그룹 총수라는 사회적 신분이 보통 사람과 다르게 차별받아야 하는지 의문스럽다”며 “고령의 대통령을 포함해 국정농단 사건의 주요 피고인 중 보석이 인용된 사례가 없다는 점에서 신 회장의 보석신청은 불허돼야 한다”고 반박했다.

재판부는 양측이 제출한 의견서와 이날 심리를 바탕으로 조만간 보석 허가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신 회장은 최순실씨가 주도한 K스포츠 재단에 70억 원의 뇌물을 건넨 혐의로 1심에서 징역 2년6월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덧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덧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덧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덧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덧글이 없습니다. 덧글을 달아주세요~!
덧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정치 게시물 허용 안내LuckyMan10-2831977
컴투스, ‘스카이랜더스’ 기대감 확대로 주가 상승세 dowlsld10:24022
동아제약, 부모님 사랑캠페인 ‘비겐은 젊음을 싣고’ 실시 dowlsld10:22017
삼성물산, 흔치 않은 매수 기회…기다리던 오버행 물량 해소 dowlsld10:21027
넷마블, ‘나이츠크로니클’ 출시 100일 기념 이벤트 실시 dowlsld10:20012
오리온, 초코파이·포카칩·썬 등 12개 제과업계 최초 환경부 ‘녹색 인증’ 심바랑나비09:52021
[TF확대경] '유통가 대목인데…' 추석 전날 문 닫는 대형마트 속사정 심바랑나비09:50016
신용카드 '할인' 활용해 추석 연휴 비용 줄여볼까 심바랑나비09:48018
[일반] 미상봉 이산가족에게 배달된 북한산 송이버섯 [시사게시판] 미미미유00:25023
[뉴스] 김정은 “태극기 부대가 반대해도 서울 가겠다” [시사게시판] 미미미유00:24022
cnn에서 한반도 표기 등장 [시사게시판] 미미미유00:23027
이명박 박근혜 치카게사자09-21024
조무사의 위엄 [1] 222809-21049
하루 한번 섹,파를 만드는 방법 전수!! [1] chan317809-21033
삼성의 야심작 갤럭시F 222809-21039
국민연금 상태 [1] 222809-21045
햇반의 위엄 [1] 222809-21040
대부업 이름 바꾼다 [5] 222809-20188
무서운 푸틴 [4] 222809-20392
2018년 9월 20일 오늘자 대한민국 [4] 222809-20255
?우리나라 정치인들이 해야할 의제인가요? [4] 222809-20158
호주 상황 !!주의.. [3] 치카게사자09-20180
대전 상황 [4] 222809-19198
경찰 출석한 구하라 전남친 [1] 222809-19092
평양에 간 대통령 222809-19065
자동차 급발진 의심신고 순위 222809-19067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