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정치/사회

한파 속 난방비 '폭탄'...취약계층 어쩌나

또융
LEVEL83
출석 : 229일
Exp. 72%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앵커)

최근 제주지역에도 강추위가 이어지면서 난방비 부담이 커지고 있습니다.

기름값과 가스비는 물론, 전기료까지 올랐기 때문인데요.

난방비 폭탄을 맞은 취약계층이 적지 않아 겨울나기가 유독 더 힘겨운 상황입니다.

김동은 기잡니다.

(리포트)
50여명의 학생들이 생활하는 한 보육원입니다.

최근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경기 침체에 후원금이 줄어든 상황에서 난방비 부담은 휠씬 커졌기 때문입니다.

난방비가 전년에 비해 2배 가량이나 늘면서 강추위 속에서도 하루에도 몇 번씩 보일러를 꺼두고 있을 정돕니다.

이미숙 제주보육원 사무국장
"재작년에 700만원 정도 썼다면 지금은 2천만원까지 썼어요. 앞으로 더 부담이 많이 될까봐 그게 제일 걱정입니다"

(자료:제주자치도)
실내 등유 가격은 리터당 1천1백원 수준에서 1년만에 30%나 올랐고,

난방용 LPG 역시 가격이 계속 오르고 있습니다.

사정이 이렇다보니, 제주지역 취약계층 상당수가 보일러를 끄고, 전기 장판 같은 전기 난방에 의존하고 있습니다.

문제는 전기료 역시 최고 인상폭을 기록하며 크게 오르고 있다는 점입니다.

한달 소득의 절반 가량인 30만원이 넘게 전기요금이 나온 취약계층도 있을 정도입니다.

이렇게 전기료 폭탄을 맞은 취약계층이 한둘이 아닙니다.

정한나/제주시 내도동
"(전기료가) 31만원이 나오니까 참 이래서 자살하나봐, 독거노인들 자살도 많이 하잖아요. 물가도 얼마나 비싸, 제주도는 특히...진짜 죽지 못해서 삽니다"

취약계층의 난방비 일부를 지원하는 에너지 바우처 제도가 있기는 하지만,

사각지대가 적지 않은데다, 올해 지원금은 1인 세대 기준 5천 6백원 오르는데 그쳤습니다.

김정은 어린이재단 제주종합사회복지관 부장
"거의 60만원 가까이 전기세가 나온 집도 있어요. (에너지 바우처 지원이) 금액을 정액으로 하는게 아니라, 예를들어 등유를 100리터 준다던지, 금액이 오르는 것과 상관없이..."

정부가 지원금을 추가 확대할 방침이지만, 한시적 대책에 불과해 제주지역 취약계층들에게 올겨울은 유난히 더 춥기만 합니다.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정치 게시물 허용 안내LuckyMan10-2835521
지난달, 청년 50만명 "취준하지 않고 쉬었다"…이유는 '가지각색'또융03-20032
총각 행세하며 결혼식까지…미혼녀에 1억8천만원 뜯어낸 40대 유부남또융03-20032
냉동고에 '꽁꽁' 언 남성 시신…아내가 용의자?또융03-20033
왕위 계승 서열 순위 vmffotl148803-19056
영국 왕실 가계도 vmffotl148803-19059
영국 여왕 vmffotl148803-19025
조민, 조국 북콘서트 깜짝 등장…‘아빠 책’ 품고 “응원한다”아토맘03-18063
드론으로 가파도 해산물 대정까지 운송?… 10분이면 배송 완료아토맘03-18061
충남 예산군 금오산에서 불...헬기 9대 등 투입아토맘03-18061
점심 먹으러 나온 해경이 갑자기 육지에서 추격전, 무슨 일?또융03-16099
검찰, 전두환 손자 폭로에 "범죄 부분 있는지 보고 있다"…전우원 "나에게만 몇십억, 다른 가족은 더 많이..또융03-16098
'성과급 잔치' 5대 은행, 희망퇴직에 1인당 5.4억 지급또융03-16098
적과 동지의 분별과 현명함lsmin042003-15052
한 점 '부끄러움'도 내팽개친 김재원식 '메타 정치 비평'lsmin042003-15052
‘이상민 탄핵심판’ 대리인단 4명 선임…여야 2명씩 추천lsmin042003-15051
아가동산 "'나는 신이다' 안내리면 매일 1000만원"…방송금지 가처분 신청또융03-13053
전기차 충전기 안전 설비 없는 황당한 이유또융03-13059
화마 덮친 한국타이어 대전공장 9년 만에 악몽 재현또융03-13052
정의당, ‘이정미 야유’ 민주당에 사과 요구···“이간질 정치 그만”아토맘03-12060
조정훈 "이재명, 제발 죽음의 정치 멈추라"아토맘03-12058
피의 숙청으로 이룬 北 4대 세습, 그래도 계몽군주인가아토맘03-12089
이재명 경기지사 시절 초대 비서실장 숨진 채 발견…극단 선택 추정또융03-10099
고가주택, 그대로 상속 vs 팔고 현금으로 상속.. 어떤 게 나을까또융03-10069
소득대체율이냐 재정안정이냐, 연금 개혁 해법은?또융03-10066
'깡통전세' 173채…103억 가로챈 광양 임대업자들 구속lsmin042003-080106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