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정치/사회

끝나지 않을 ‘김건희 논문 표절’ ...너무 ‘정치적’이 된 대학

또융
LEVEL35
출석 : 93일
Exp. 91%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국민대가 김건희 여사의 논문 4건에 ‘연구윤리 부정행위가 없다’고 최종 결론을 내놓자, 국민대 동문들이 재조사위원회 명단과 최종보고서를 공개하라고 요구했다. 대학이 너무 바깥 눈치를 보고 정치적으로 되어버린 결과다.


선출직이나 장관후보자, 교수들에게 문제 돼온 ‘논문 표절’ 건이 대선후보의 배우자에게 적용된 경우는 없었고, 이렇게 오래 끌고 간 적도 없었다. 대선 과정에서 어떤 식으로든 빨리 결론내고 털어버렸으면 국민대나 김건희 여사 양쪽에 다 좋았을 것이다.

 

‘김건희 논문 심사 촉구를 위한 국민대 동문 비상대책위원회’는 2일 입장문을 내고 “국민대의 최종 판단이 재조사위원회의 최종보고서를 겸허하고 충실하게 반영한 것인지, 아니면 ‘학문 분야에서 통상적으로 용인되는 범위’, ‘논문 게재와 심사 당시의 보편적 기준’ 등으로 포장하여 정치적 의도가 담긴 학교 당국의 입장이 관철된 것인지에 대해서 확인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학교 당국은 이번 결정이 객관적이고 정밀한 조사에 근거한 것임을 입증하기 위해서라도 재조사위원회 활동에 참여한 위원들의 명단과 최종 보고서를 공개하라”고 촉구했다.

한편, 국민대는 최종 결론을 내놓으며 “국민대 연구윤리위 규정에 따른 검증시효가 지났기에 공식적으로 법제처에 유권해석을 요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동문 비대위는 “(법제처 유권해석 요청은) 장관이 바뀐 교육부와 검사 출신이 수장으로 있는 법제처의 판단에 기대어 지금까지의 논문 검증 거부와 버티기, 시간 끌기 등이 정당하였다는 자기 합리화로 끝을 맺겠다는 선언”이라며 “교육부와 법제처에 국민대의 연구윤리 규범을 흔드는 이러한 행위에 기각에 준한 판단을 요청한다”고 했다.

동문 비대위는 의혹 제기 보름여 만에 완료된 ‘문대성 전 의원의 2007년 박사학위 논문’ 검증과 비교하며 “다른 잣대를 들이댔다”고 주장했다.

동문 비대위는 “이번 최종 판단에 인용한 근거들이 지난 2012년 의혹이 제기됐던 ‘문대성 전 의원 2007년 박사학위 논문검증’에 들이댄 잣대와 상충한다는 의심이 든다”며 “국민대 동문들은 이번 건과 유사한 문대성 논문검증과는 달리 정반대로 표절이 아니라고 판단한 것에 대해 논문검증 결과의 위법성을 끝까지 소송으로 밝힐 것”이라고 했다.

출처 : 최보식 의 언론(https://www.bosik.kr)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정치 게시물 허용 안내LuckyMan10-2835103
윤석열 정부는 무소불위 검찰 다시 꿈꾸나?lsmin042016:44012
[정치+] 취임 100일 윤 대통령 "앞으로 더욱 분골쇄신"lsmin042016:43012
고민정 "이준석류 정치 없어져야…애들 듣기에 섬뜩한 말, 모두를 늪으로"lsmin042016:43012
'대낮 카페서 강도·강간미수'…전자발찌 끊고 도주한 30대 검거(종합)또융08-16022
이재명 "우리 사회 많은 부분 퇴행…역사적 부채감 느껴"(종합)또융08-16017
'250만호+α' 주택공급계획 발표…尹 취임 100일 기자회견또융08-16018
마크롱 대통령 지지율 vmffotl148808-14022
프랑스 대통령 지역별 지지율 vmffotl148808-14021
직무 수행 지지율 vmffotl148808-14020
이탈리아 총리 vmffotl148808-10036
세계 주요 지도자 지지율 vmffotl148808-10033
이탈리아 gdp성장률 vmffotl148808-10037
2022년 7월 29일 (금) 3시 JTBC 썰전라이브 다시보기 - 윤 대통령 취임 후 첫 20%대 지지율seoyun111508-10043
보수층도 등 돌렸나…윤 대통령 지지율 24% 의미는? / JTBC 4시 썰전라이브seoyun111508-10041
대통령에게 "한심하다" 말한 이준석 법적 대응 예고 (2022.08.05/뉴스데스크/MBC)seoyun111508-10034
양양군, 해수욕장 21곳 수질안전 적합 판정또융08-09046
서울-경기 물폭탄...사당역에선 승용차가 둥둥또융08-09046
교육부차관 "5세입학 추진, 현실적으로 어려워졌다"또융08-09045
푸틴 지지율 vmffotl148808-07038
카스트제도 vmffotl148808-07039
이집트 계급 vmffotl148808-07038
안희정 전 지사 만기출소...대외활동 자제할 듯또융08-05048
"학교급식 단가 전국 천차만별…단가 인상 필요"또융08-05085
끝나지 않을 ‘김건희 논문 표절’ ...너무 ‘정치적’이 된 대학또융08-05046
이재명 "8월 중순까지 수사 끝낸다? 대놓고 정치개입…국기문란"lsmin042008-03042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