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컴퓨터

"ICO는 사회적 해악"...금융위, 헌법재판소에 의견서 제출

종이아끼기
LEVEL43
출석 : 49일
Exp. 9%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헌법소원에 대한 피청구인 의견서..."제한적 허용도 불가"


(지디넷코리아=임유경 기자)금융위원회가 정부의 암호화폐공개(ICO) 금지 방침에 대한 헌법소원 청구가 각하 또는 기각되어야 한다는 의견서를 헌법재판소에 제출하면서 "ICO는 사회적 해악으로 제한적 허용도 불가하다"는 입장을 포함한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의견서는 정부 가상통화 관계기관 합동 TF를 주재한 금융위가 각 부처 입장을 종합해 설명한 것으로, 암호화폐(가상통화)와 ICO에 대한 정부의 인식이 여전히 크게 부정적이라는 사실이 드러났다.

14일 블록체인 업계에 따르면 금융위는 대리인인 정부법무공단을 통해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의견서를 지난 3월 헌법재판소에 제출했다.

국내 블록체인 스타트업 프레스토는 "2017년 9월 발표된 정부 ICO 전면 금지 조치가 법률 근거 없이 직업의 자유 등 기본권을 침해하는 공권력의 행사로 법치주의·법치행정원칙을 위배했다"는 점을 지적하며 지난해 12월 헌법소원 심판을 청구했다. 금융위는 이번 심판청구 사건의 피청구인으로, 청구인인 프레스토 측 주장을 반박하는 의견서를 제출한 것이다.



금융위가 제출한 의견서는 ▲암호화폐와 ICO의 문제점 설명 ▲ICO 금지가 기본권을 침해한다는 주장의 부당성 지적 ▲청구가 헌법소원 요건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지적 등으로 구성됐다.

먼저 금융위는 암호화폐와 ICO의 문제점을 설명하며 암호화폐에 대해선 "아무런 본질적 가치가 없는 온라인상 문자 증표에 불과"하다고 평가했다. ICO에 대해선 "막대한 경제적 피해를 발생시킬 수 있고 자금세탁, 테러자금 조달, 탈세, 기타 범죄에 이용될 위험성을 높인다"고 지적했다.

금융위는 의견서 전반에서 암호화폐와 ICO에 대한 이같은 부정적 인식을 반박의 근거로 활용했다.

ICO 금지가 기본권을 침해한다는 청구인들의 주장을 반박하면서 금융위는 "근본적으로 자금세탁행위, 해킹범죄 등 ICO 폐해가 심각하다"며 "사회적 해악이 큰 대상을 금지하는 일은 직업 선택 자유에 대한 침해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논리를 펼쳤다.

금융위는 여기에 더해 "헌법재판소는 성매매 알선행위를 일률적으로 금지하고 형사처벌하는 것이 직업선택의 자유를 침해하지 않는다고 판단한 바 있다"고 부연하며, ICO 금지가 기본권 침해에 해당하지 않는다는 주장을 부각시켰다.

또, 정부가 모든 종류의 ICO를 '전면' 금지하고 있어 과잉금지 원칙을 위반하고 있다는 청구인들의 주장에 대해서 금융위는 "ICO를 제한적으로 허용하는 것이 사실상 가능하지 않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금융위는 "ICO를 제한적이나마 허용하는 것 자체가 ICO를 명목으로 내세운 유사수신 등 범죄를 야기하고 시장과열과 가격 급변동으로 인한 높은 손실발생 가능성 등 공익에 반할 개연성이 상당하다"며 그 이유를 설명했다.

이 밖에도 금융위는 의견서에서 이번 청구가 애초에 헌법소원 요건을 갖추지 못해 각하돼야 한다고도 주장했다. "ICO 금지 방침은 현행법령상 ICO 행위가 금지될 수 있음을 대중에 안내하는 차원에 불과해 헌법소원 대상이 되는 공권력 행사에 해당한다고 볼 수 없다"는 등의 이유를 들었다.

의견서 내용을 종합해 보면, 금융위는 암호화폐와 ICO를 "자금세탁, 테러, 사기 등 범죄 등 사회적 해악을 일으키는 대상"으로 보고 있고, ICO는 "제한적으로도 허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이번 의견서는 금융위뿐 아니라 "가상통화 관계기관 합동 TF를 주재한 금융위가 각 행정부의 입장을 함께 설명하는 것"으로 헌법재판소에 제출한 정부의 공식 입장이라는 점에서 그 무게감이 남다르다.

한 업계 관계자는 "정부가 암호화폐 산업에 대해 얼마나 부정적인 인식을 가지고 있는지 적나라하게 드러난 것 아니냐"며 "4차산업혁명 기술인 블록체인은 진흥한다면서 산업 내 혈액과 같은 암호화폐는 사회적 악으로 규정하는 편협한 생각을 빨리 벗어나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번 헌법소원 심판은(사건번호 2018헌마1169)는 지정재판부에서 본안 재판부로 넘어가 심리중이다. 선고기일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임유경 기자(lyk@zdnet.co.kr)

▶ 네이버 채널에서 ‘지디넷코리아’를 구독해주세요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강좌] 화질 안좋은 영상 화질 업하는법 KMP사용 [11]조선나이키03-176210949
[강좌]DAEMON Toolsː설치와 사용방법! [8]GamKo08-2413711064
주요 IT학회, @블록체인밋업 정기 개최김민잉16:5808
토종 코인 아이콘, 크립토닷컴 월렛&카드에 탑재김민잉16:58010
SK C&C, 제조IT협력사 채용연계 '행복성장캠퍼스' 교육생 모집김민잉16:5707
티맥스, 통합 클라우드 스택 출시… 글로벌 시장 도전김민잉16:5708
벤큐, 5분기 연속 4K프로젝터 아·태 점유율 1위 달성종이아끼기05-22010
IBK기업은행, 서울대 빅데이터 연구원과 산학협력종이아끼기05-22014
산타토익 "코인 보상 후 이용자 토익 성적 18% 향상종이아끼기05-22017
코오롱베니트, KTNF x86 서버 공공부문 총판계약종이아끼기05-22015
카카오페이 출범 2주년, “금융 서비스 확대 원년 될 것”종이아끼기05-20015
㈜핀테크, '2019핀테크 위크' 참가...자동차금융 '랜킷' 선보여종이아끼기05-20013
지난해 국내 외장형 스토리지 시장, 3.8% 늘어난 4649억원dhdld151505-20015
[DD 주간브리핑] 국내 클라우드 노리는 구글...어떤 전략 ?dhdld151505-20027
가성비 좋다는 RX 570 2개로 가상화 컴퓨터? 를 만들어 보아요freeotl05-18027
삼성SDS, 화성에 여섯 번째 데이터센터 설립 추진김민잉05-17138
MS "코타나 한국어 지원, 올해는 계획 없어"김민잉05-17132
AI가 폭발적 경제성장 이끌 수 있을까김민잉05-17134
코오롱베니트, 29일 데이터활용 IT혁신전략 세미나김민잉05-17126
스타벅스 커피 한잔에 담긴 IT종이아끼기05-16031
“스피커 필요없어”..MS “PC에서 바로 인공지능을”종이아끼기05-16028
갈수록 심해지는 '미세먼지'…머리맞댄 IT업계종이아끼기05-16029
과기정통부, 본인정보활용 건강관리 등 8대 마이데이터 과제 선정종이아끼기05-16024
니콘, 패밀리 방수 카메라 '쿨픽스 W150' 발표김민잉05-15033
미국 샌프란시스코 "얼굴인식 기술 사용금지"김민잉05-15031
"IT서비스 혁신으로 국가 성장을"김민잉05-15033
한컴, 1분기 영업이익 53.5% 증가김민잉05-15026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