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컴퓨터

푸틴, 핵위협 할 때…러 해커집단, 미 핵연구소 해킹 시도

lsmin0420
LEVEL88
출석 : 234일
Exp. 14%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러시아 정부와 연관된 것으로 의심받는 해커 집단이 지난해 여름 미국의 핵 관련 연구소 3곳을 해킹하려 한 것이 확인됐다고 <로이터> 통신이 6일(현지시각) 보도했다.

 

통신은 인터넷 기록 검토와 온라인 보안 전문가들의 분석을 바탕으로 ‘콜드 리버’라는 해커 집단이 지난해 8~9월 미국의 브룩헤이븐 국립연구소(BNL), 아르곤 국립연구소(ANL), 로런스 리버모어 국립연구소(LLNL) 등 3곳의 핵 관련 연구 기관을 표적으로 삼았다고 전했다. 해커들은 3개 기관별로 가짜 접속 사이트를 만들고 연구원들에게 전자우편을 보내 이 사이트 접속을 유도했다. 이 시도는 연구원들의 연구소 접속 비밀번호를 탈취하기 위한 것이었다.

 

통신은 왜 이들 3개 연구소가 해커들의 표적이 됐는지, 이들의 해킹 시도가 성공했는지는 확인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또 3개 기관 모두 해킹 시도에 관한 질의에 답을 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해커들이 3개 연구소 해킹을 시도한 시점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자국을 지키기 위해 핵무기도 사용할 수 있다고 언급한 시점이라고 통신은 지적했다. 이 시기는 또 국제원자력기구(IAEA)의 전문가들이 러시아군이 점령하고 있는 우크라이나 자포리자 원전의 안전을 점검하기 위해 원전 현장에 들어간 때다.

 

온라인 보안 전문가들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이후 콜드 리버의 활동이 특히 활발해졌다고 지적했다. 이 집단은 2016년 영국 외무부 해킹을 시도하면서 보안 전문가들에게 처음 포착됐으며, 지난 5월에는 영국 첩보기관 엠아이6(MI6)의 전 수장 리처드 디어러브 등의 전자우편함을 해킹해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브렉시트) 관련 자료를 빼내기도 했다.

 

또 지난해 10월 18일 유엔의 조사위원회가 러시아군의 우크라이나 전쟁 범죄 보고서를 발표할 즈음에는 전쟁 범죄를 조사하는 유럽의 비정부기구 3곳을 겨냥한 해킹 시도를 벌였다. 이와 관련해 프랑스 사이버 보안 업체 ‘세코이아.아이오’는 콜드 리버가 전쟁 범죄 관련 증거와 전쟁 범죄 관련 국제 사법 절차에 대한 정보 수집을 시도한 것으로 분석했었다.

 

미국 사이버 보안 업체 ‘크라우드스트라이크’의 애덤 마이어스 선임 부사장은 “일반인들이 전혀 들어본 적 없는, 가장 중요한 해커 집단들 가운데 하나가 이 집단”이라며 “그들은 크레믈(러시아 대통령실)의 정보 작전에 직접 관여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콜드 리버가 주로 쓰는 수법은 주요 기관 침입에 필요한 사용자 이름과 비밀번호를 알아내기 위해 위조된 사이트를 만들어 소속 기관 구성원들의 접속을 유도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goo-link.online’, ‘online365-office.com’과 같은 가짜 사이트를 활용하곤 했다.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강좌] 화질 안좋은 영상 화질 업하는법 KMP사용 [11]조선나이키03-176213293
[강좌]DAEMON Toolsː설치와 사용방법! [8]GamKo08-2413713241
MS 아웃룩 제로데이 취약점 패치 발표... 메일 읽지 않아도 탈취 가능lsmin042016:18021
국정원 “北, 구글 서비스에 프로그램 설치 유도해 해킹”lsmin042016:18022
[단독] 해킹된 쿠팡 개인정보 46만건…“X동 0호, 파티용품 50개”lsmin042016:17022
5G/LTE 탑재 노트북 여전히 비주류..."설계·통신비용 부담 탓"또융03-19053
[PC마켓] MSI 게이밍 노트북 ‘사이보그 15’ 출시 외또융03-19053
“거북선 지붕 전체가 덮여있지는 않았다”…18세기 거북선 모습은? 또융03-19051
[인터뷰] 韓 컴퓨터박사 1세대의 경고…"메모리론 국가 미래 없어"lsmin042003-17060
‘양자컴퓨터 오류율’ 수정 기술 찾았다lsmin042003-17059
영국, 슈퍼컴퓨터 구축에 1조4300억원 투자 계획lsmin042003-17063
‘생각하는 컴퓨터를 통제할 수 있는가?’ 허경 철학자 특강또융03-16070
잡스가 컴퓨터를 자전거에 비유한 까닭은또융03-160121
'챗GPT 열풍' 속 마주한 컴퓨터 노이즈의 정연한 아름다움또융03-16068
챗GPT 응답속도 더 높일 메타물질 기반 광학 컴퓨터 기술 제시lsmin042003-14055
[단독]카톡 오픈채팅 해킹...한 명당 단가 7000원·두 시간 만에 '뚝딱'lsmin042003-14055
친러 성향 해킹 조직, 우크라이나의 게임사 공격해 자료 유출lsmin042003-14057
삼성 9 vmffotl148803-12039
맥북 2019 프로 vmffotl148803-12056
애니악 vmffotl148803-12041
엔비디아 지포스 게임 드라이버, 컴퓨터 혹사시키는 버그?...소비자들 불편 호소lsmin042003-100105
유명 컴퓨터 제조사 에이서, 데이터 유출됐나?lsmin042003-100104
[특징주] 텔레필드, 정부 1000큐비트급 양자컴퓨터 개발 등 핵심 인력 육성 목표에 강세lsmin042003-100105
개발자님…컴퓨터가 왜 쿠키를 굽나요?또융03-090133
슈퍼컴퓨터, 유로파리그 우승후보 예측...아스널-맨유 1.2% 차이또융03-09087
“채용 공고보고 지원합니다”…파일 열자 컴퓨터 먹통또융03-090115
러시아에 PC 공급 중단 1년...ARM PC로 우회lsmin042003-070188
게시판 검색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