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정보입력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
닫기

로그인폼

커뮤니티COMMUNITY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인생선배님들께 질문이 있습니다. 이 시대에 가장분들 용돈 얼마 받으시나요??

데오그라시스
LEVEL66
출석 : 1,602일
Exp. 42%
[등록된 소개글이 없습니다]

안녕하세요. 이제 럭월 1600일차 회원입니다.

 

여기에 꽤 오래전부터 활동해오시는 인생선배님들 많이 계신걸 봐서,

 

염치 불구하고 고민 상담을 올려 봅니다.

 

제가 해외에서 일하고 있는데, 연봉이 환율쳐서 7천만원 좀 넘습니다.

 

그런데... 근데!!! 와이프가 용돈을 400불... 한화로 45만 줍니다.. 한달 용돈 입니다.

 

이걸로 다해야 합니다. 핸드폰부터, 모임, 암튼 제가 움직이면서 발생하는 경비는 저걸로 다 충당하는 겁니다.

 

아무래도 해외에 있다보니, 거의 직장동료, 고참분들 거래처 분들 모두 골프를 치셔서

 

빠지고서는 좀 같이 어울리기가 힘든 분위기 입니다. 소주값도 한병에 만3천원-4천원합니다.

 

아무리 계산해봐도.. 많이 모자라서.. 좀 더 달라고 했더니, 제 용돈이 적은게 아니랍니다.

 

다들 그렇게 생활한다고, 참으랍니다. 이렇게 몇번 언쟁이 있었는데, 오늘 갑자기 현타가 왔습니다. 왜 이러고 살고 있나...

 

돈은 내가 버는데... 제가 잘못된 건가요...? 선배님들은 용돈 얼마나 받으시나요....?

해당 게시물에 음란물(아동 포함), 도박,광고가 있거나 바이러스, 사기파일이 첨부된 경우에 하단의 신고를 클릭해주세요.
단, 정상적인 게시물을 신고할 시 사이트 이용에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댓글 0
베스트 댓글치카게사자
04-11 09:50 (49.171.166.237)
추천1
와이프에게 용돈을 받아요??? 저는 맞벌이이다보니깐 각자 자기돈은 자기가 알아서 입니다. 물론 집세등등의 관리비는 제가 다 내고 가끔 아내에게 용돈주는선에서 마무리.. 술담배는 안하니깐 크게 돈들어가지는 않지만 그래도 남자는 어느정도 활동자금이 있어야되는데 첫단추를 잘못끼우신듯. 한번 아내에게 용돈타기 시작하면 평생 그럴수밖에 없을것 같네요. 더달라고 할수도 없고 비자금 만들면 부부싸움거리만 생길것 같고 암튼 그래도 용돈을 주면 주는데로 감사한 마음가지시는게 좋아요. 너무 과소비하지마시고 적어도 50만원정도는 있어야 기름값.식비.잡비. 빠듯할텐데..
가정의 평화가 최고입니다. 더 달라고 안하고 오히려 달라하면 더 줘야할 상황이 옵니다. 아이가 있으면 특히 그렇죠. 한때 아주 형편없는 직장에서 잠시 알바해가며 120받을때 60만원을 아내에게 다줬습니다. 집세랑 관리비는 제가 다내고..아내는 임신상태에 전업주부였을때.. 지금도 그때가 미안하게 생각됩니다. 지금은 사정이 좋아져서 좋은직장가서 월급도 빵빵이 잘 받고 아내도 맞벌이로 일나가니깐 큰문제 없는데 ...무언가 큰 지출할때는 서로 상담해서 지출하는게 좋고 부부공동명의 통장에 돈을 모아 적금드는것도 미래를 위해 좋을것 같네요
닉네임
14-03-02
답글 0
추천공감 0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댓글입력 ┗답글
┗답글닉네임
14-03-02
감추기
보이기
삭제
신고
댓글을 불러오는데 오류가 발생하였습니다.
해당 게시물에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입력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점수 조회
나이가 들수록 시간이 빨리가는 이유는????1493309@naver05-24014
은빛칼날형오의사양반04-230118
저도 오랜만에 글올려봅니다. 러브레이04-154140
럭월이여 영원하라 [1]은빛칼날04-121165
오랜만인데 아직 있네요 [1]Revive04-100178
4700일입니다.수연.04-091190
1년에 한번씩이라도 럭키월드 서버좀 리부팅 [4]치카게사자02-010632
[유머]집사들 사이에서 난리난 삼성앱1493434@naver01-260400
알바구함 [1]클래리티01-251309
노량진에서 공무원 준비하던 시절 꼰대이야기 [1]GoSo핼꺼ya01-180336
몇번을 읽고 또 읽어도 좋은글향기나무꽃01-100333
럭키월드 회원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LuckyMan01-073550
늦었지만 새해 인사 드려요 ㅋㅋ [3]불타는꼼장어01-060445
4600일 방문입니다. [2] 수연.12-261518
오랜만입니다 [2]고국사랑12-242330
바나나를 이렇게 ㅋㅋㅋㅋㅋ 향기나무꽃11-240828
어라 성인 게시판 언제 사라 졌나요? [2]유울라09-1521214
4501일입니당 수연.09-111519
요즘 성인광고글 올리는 사람이 많군요. [2]치카게사자08-290887
다시 질문합니다. 컴퓨터 관련 [4] 티키고양이08-030873
럭월은 이제 관리자가 없나영.. [4] 수연.08-0101053
몇달만에 와보니 횡하네요 에효~~!! [1]천공일섬07-1511179
4444일입니당. [2] 수연.07-150815
6월 마지막 밤이네요 [2]O돌이06-300950
나이 드는 것도 서러운데 시간이 점점 빨리 가는 것 같은 이유 [4]사쿠라피쉬06-2901164
게시판 검색 검색